전진선 양평군수,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토교통위 위원들 지역주민과 간담회 개최
상태바
전진선 양평군수,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토교통위 위원들 지역주민과 간담회 개최
  • 장은기 기자  jangeungi15@gmail.com
  • 승인 2023.07.14 15: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담회 의견 오는 17일 원희룡 장관에 전달
전진선 양평군수는 14일 오전 양평군 양서면 대아교회에서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토교통위 원들과 주민들을 만나 ‘서울양평고속도로 종점 변경’ 과정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간담회 의견은 오는 17일 원희룡 국토부 장관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사진=장은기 기자)
전진선 양평군수는 14일 오전 양평군 양서면 대아교회에서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토교통위 원들과 주민들을 만나 ‘서울양평고속도로 종점 변경’ 과정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간담회 의견은 오는 17일 원희룡 국토부 장관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사진=장은기 기자)

| 중앙신문=장은기 기자 | 전진선 양평군수는 14일 오전 양평군 양서면 대아교회에서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토교통위원들과 주민들을 만나 서울양평고속도로 종점 변경과정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전진선 양평군수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김정재 간사, 박정하·엄태영·서일준 의원과 김선교 전 국회의원을 비롯해 이장, 지역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국민의힘 국토위 의원들이 서울양평고속도로와 관련해 양서면 주민들의 의견을 듣기위해 열렸다.

전 군수는 군민 숙원 사업인 서울양평고속도로 사업은 일단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가 우선이었다이후 예타안이 통과되고 검토했는데 기술·환경적 부분에서 문제가 많다는 것이 드러났다고 밝혔다. 이어 예타안의 경우 마을 위로 교각이 지나가며 소음, 먼지 등 주민 피해가 예상된다. 환경오염도 가능성도 크다대안노선은 주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고, 강하면에 IC도 설치할 수 있으니 최적의 안이라 판단된다고 덧붙였다.

서울양평고속도로 타당성 조사를 맡은 이상화 동해종합기술공사 부사장은 아직 노선이 확정된 건 아니지만 대안노선은 상수원보호구역, 생태보호구역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업 원안의 종점인 양평군 양서면 청계2리 이장 박구용씨는 청계리는 이미 수도권 제2순환도로가 생겨 마을을 관통하며 둘로 나뉜 상황이라며 이곳에 원안대로 분기점(JCT)을 만들면 마을 바로 위로 교각이 지나가게 되는데 770가구 주민들이 피해를 볼 수밖에 없다. 주민 대다수는 반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국민의힘 국토위 소속 의원들은 이날 청취한 의견을 오는 17일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참석하는 국토위 전체회의에서 반영한다는 입장이다.

국회 국토위는 민주당이 제기하는 가짜뉴스로 사업 중단 결과까지 이어졌다가장 중요한 건 주민 의견이기 때문에 오늘 들은 의견을 적극 반영해 국토부에 건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진선 양평군수는 14일 오전 양평군 양서면 대아교회에서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토교통위 원들과 주민들을 만나 ‘서울양평고속도로 종점 변경’ 과정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간담회 의견은 오는 17일 원희룡 국토부 장관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사진=장은기 기자)
전진선 양평군수는 14일 오전 양평군 양서면 대아교회에서 국민의힘 소속 국회 국토교통위 원들과 주민들을 만나 ‘서울양평고속도로 종점 변경’ 과정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간담회 의견은 오는 17일 원희룡 국토부 장관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사진=장은기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1호선 의왕~당정역 선로에 80대 남성 무단진입…숨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
  • 박용호, 윤후덕 후보 ‘불법선거’ 신고…3선 의원이 아직도 선거법을 모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