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서울편입 '총선 매표용'...민주당 김포시의원·시민단체 잇따라 서울편입 비판
상태바
김포 서울편입 '총선 매표용'...민주당 김포시의원·시민단체 잇따라 서울편입 비판
  • 권용국 기자  ykkwun62@naver.com
  • 승인 2023.11.07 17: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서울 편입 부당성을 지적한 더불어민주당 김포시의회 의원. (사진제공=김포시의회 민주당)

| 중앙신문=권용국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포시의회 의원과 시민의 힘 등 김포지역 시민사회단체들이 잇따라 김포시 서울편입 추진을 강도 높게 비판하고 나섰다.

김포시의회 민주당 의원들은 7일 시의회 접견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집행부의 '김포 서울편입'이 졸속으로 진행돼, 시민 분열만 가속화시키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먼저 "지난달 열린 시의회 임시회에서 집행부에 서울편입과 관련한 자료를 요청했지만 '제출할 자료가 준비되어 있지 않다'는 보고에 이어 추가 자료 요청에도 답이 없다""이는 장단점 분석 없이 서울편입이 무모하게 추진되고 있는 반증"이라고 지적했다.

"서울시 편입은 행정체계 변화로 세수입 감소에 따른 재정 운영 문제와 자치권과 재량권 위축이라는 중대 사안인데도주민들의 의견 수렴은 고사하고 의회 협의 없이 일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이는 김포시민을 철저히 무시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이어 "시민들과 약속한 공약과 5호선과 골드라인 혼잡률 완화 등 산적한 현안도 무엇하나 제대로 성과를 내지 못하는 상황에서 서울편입 주장은 지지율 하락을 모면하기 위한 정치쇼에 불과하다"고 날을 세웠다.

시민의 힘도 이날 김포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편입을 '김포를 팔아먹는 혹세무민'이라고 쏘아붙였다.

시민의 힘 회원들이 김포시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포서울 편입을 비판하고 있다. (사진제공=시민의 힘)

이들은 "김포 서울편입으로 생활권, 행정권, 주민편의, 서해개발, 질 높은 교육 등을 내세우고 있지만, 서울시는 폐기물처리시설 등 환경재앙 혐오시설 김포 이전을 당근으로 제시할 것"이라며 "김포시민들의 고통 해소를 위한 5호선 노선 확정과 애타 면제를 우선한 다음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병수 시장의 말 바꾸기도 지적했다.

시민의 힘은 "매일경제 보도에 따르면 김병수 시장이 수도권 4 매립장에 서울시 쓰레기 시설을 유치하면 서울시에 이점이 된다고 한데 이어 YTN 인터뷰에서 혐오시설 유치 관련 서울시 요구가 있으면 협의할 수 있다고 말하면서도 '서울시와 아직 정식 논의한 적이 없다'는 등 오락가락한 무지한 발언을 쏟아내고 있다"고 했다.

나아가 이들은 "혹여 서울 상암동에 건설 예정인 일일 1000t 규모의 서울시 폐기물 소각장을 김포에 짓겠다고 할지도 모를 일"이라고 꼬집었다.

김포가 서울에 편입되면 서울이 서해에 항구를 갖게 된다는 말 또한 궤변이자 억지라고도 했다.

이들은 "지방어항인 김포 대명항은 물류 기능을 담당하기에는 규모가 작고 경인운하 출발점인 고촌 경인항은 이미 물류 기능에 부적합해 관광 레저용으로 전환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 인천 소유인 수도권 제4쓰레기매립지에 항구를 건설할 수 있다는 주장 역시 경인운하 인천항만과 바로 인접해 있어 중복을 피할 수 없을뿐더러 항만건설에 드는 막대한 비용을 서울시가 부담(?)할 수 있다는 기대는 서울편입의 논거를 억지로 꿰맞추기 위한 기만술"이라고 일갈했다.

앞서 6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도 성명을 발표하고 김포 서울편입을 '총선 매표용'이라고 비난했다.

경실련은 "김포 서울편입이 표면적으로는 주민의 편익 극대화를 내세우지만 충분한 논의과정이나 절차 없는 선거용 정책’"이라고 지적했다.

"서울의 메가시티 전략은 포화된 서울의 일극화를 더욱 강화시키고, 김포를 배후도시로 전락시켜 자치분권과 지역 균형발전이라는 국정 방향과도 맞지 않는다"고 밝혔다.

한편, 김병수 시장은 7일부터 오는 27일까지 직접 9개 읍면동 지역 아파트입주자 대표 등을 만나 서울편입 당위성 등을 설명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
  • 박용호, 윤후덕 후보 ‘불법선거’ 신고…3선 의원이 아직도 선거법을 모르나
  • 평택 장당동 다이소에 불...직원·고객 11명 긴급 대피, 인명피해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