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론이 본 세상] 가평 '음악역 1939'로 돌아온 추억의 경춘선
상태바
[드론이 본 세상] 가평 '음악역 1939'로 돌아온 추억의 경춘선
  • 김성운 기자
  • 승인 2021.09.12 14: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오후 음악역 1939의 랜드마크인 대형 콘트라베이스가 눈길을 끈다. (사진=김성운 기자)
12일 오후 가평 음악역 1939의 랜드마크인 대형 콘트라베이스가 눈길을 끈다. (사진=김성운 기자)

12일 오후 가평 음악역 1939의 랜드마크인 대형 콘트라베이스가 눈길을 끈다. 가평 뮤직빌리지 음악역 1939는 가평역이 처음 만들어진 1939년을 추억하며 최초 가평역 자리에 들어선 복합문화공간이다.

언제나 음악의 선율이 흐르고, 누구나 젖어들 수 있는 야외 공연장과 실내공연장, 음악인들의 창작의 산실인 스튜디오, 녹음실, 연습실로 꾸며져 있다.

또 한국 음악 산업의 미래를 함께 고민하는 세미나실과 컨벤션 홀, 누구나 음악을 체험하고 배울 수 있는 교육장과 레지던스 시설을 갖춘 복합 음악 문화 공간이다. 특히 매주 진행되는 G-SL(가평 Saturday Live)은 매회 매진이 될 만큼 인기다.

또 이달 중 ‘백투더뮤직’ 가수 한영애 편이 가평군 음악역 1939에서 촬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전임 시장 때 불허된 ‘하수슬러지 재활용 사업장’...여주시, 허가 내줘 ‘논란’
  • 이재명, 국힘 윤석열 후보 ‘또 추월’···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서 '±3.1%P'
  • [드론이 본 세상] 연천에 있다는 ‘사랑해 꽃밭’은 어디?
  • 공공기관 이전부지 활용 ‘의기투합’…이재명 지사-염태영 수원시장 업무협약 체결
  • ‘경기 소상공인에 3.03%금리·2000만 원 대출 푼다’
  • ‘신이 내린 과일’ 맛있는 포도 골라 먹는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