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론이 본 세상] 파란만장한 삶...여주 ‘명성황후 생가’
상태바
[드론이 본 세상] 파란만장한 삶...여주 ‘명성황후 생가’
  • 김광섭 기자
  • 승인 2021.09.30 10: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 명성황후 생가는 조선 제26대 고종 황제의 비인 명성황후 민씨(1851~1895)가 태어나 왕비 간택 전인 8살까지 살던 집이다. (사진=김광섭 기자)

30일 오전 찾은 여주 명성황후 생가는 조선 제26대 고종 황제의 비인 명성황후 민씨(1851~1895)가 태어나 왕비 간택 전인 8살까지 살던 집이다. 경기도 유형문화재 제46호로 지난 1973710일 지정됐다.

명성황후는 개화기에 뛰어난 외교력으로 자주성을 지키면서 개방과 개혁을 추진하다, 40대 초반의 나이였던 1895108일 새벽 일본인에 의해 시해당한 파란만장한 일생을 마쳤다.

지난 1996년 행랑채와 사랑채, 별당채 등 복원을 거친 생가 앞에는 왜곡된 역사를 바로 세우기 위해 기념관을 건립했고, 161석 규모의 공연장(문예관)에서는 명성황후에 대한 영상물도 상영하고 있다.

이곳은 1687(숙종 13) 왕의 장인 민유중의 묘막(墓幕)으로 건립된 건물로 명성황후가 어렸을 때 공부했다는 방이 있었던 자리에 명성황후가 태어난 옛 마을이란 뜻의 명성황후 탄강구리(明成皇后 誕降舊里)’ 비를 세웠다.

행정구역상 영동고속도로 여주IC1~2분 거리인 경기도 여주시 여주읍 명성로 71(능현리)에 위치해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
  • 정부 상생지원금 글쎄...‘혜택 큰 경기지역화폐 더 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