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두순 출소
상태바
조두순 출소
  • 김진호 화백
  • 승인 2020.09.15 18: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화섭 안산시장이 끔찍한 범죄자 조두순 출소와 관련, 현실적인 대안으로 아동 대상 성범죄 사범에 대한 보호수용법입법을 요청하는 서한문을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게 보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보호수용법은 살인을 2회 이상 저지르거나 성폭행 범죄 3회 이상, 혹은 13세 미만의 피해자에게 성폭력으로 중상해를 입힌 자를 형기가 끝난 뒤에도 최장 7년간 별도의 시설에서 수용해 사회와 격리하는 제도을 말한다.

윤 시장은 14일 서한문에서 “12년 전 끔찍한 범죄를 저지른 조두순이 12월 출소 후 다시 안산으로 돌아온다는 사실에 피해자와 가족, 이웃, 그리고 74만 시민 모두가 분노를 느끼고 있다지난 201493일 법무부가 입법예고했던 보호수용법 제정이 현시점에서 더욱 절실하게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출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아동을 상대로 성폭력을 저질러 중상해를 입게 하는 등 위험성이 매우 높은 사람들을 형기 종료 후에 일정 기간 수용해야 한다면서 그 요건과 집행절차를 엄격히 하고 사회친화적인 처우를 함으로써, 이들의 건전한 사회복귀를 촉진함과 동시에 선량한 국민을 보호하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4·7 재보선 당선자’ 民心 헤아려야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
  • 양주시, 다둥e카드 연계 ‘다자녀가정 할인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