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봤다] 제25회 이천국제조각 심포지엄...폭염·장마 속, 작가들의 막바지 구슬땀
상태바
[사진으로 봤다] 제25회 이천국제조각 심포지엄...폭염·장마 속, 작가들의 막바지 구슬땀
  • 송석원 기자  ssw6936@joongang.net
  • 승인 2022.08.15 21: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5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에 참가한 조각가들이 연일 이어지고 있는 무더위와 장마 속에서도 막바지 구슬땀을 흘리며 작품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송석원 기자)
제25회 ‘이천국제조각 심포지엄’에 참가한 조각가들이 연일 이어지고 있는 무더위와 장마 속에서도 막바지 구슬땀을 흘리며 작품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송석원 기자)

| 중앙신문=송석원 기자 | 제25이천국제조각 심포지엄에 참가한 조각가들이 연일 이어지고 있는 무더위와 장마 속에서도 막바지 구슬땀을 흘리며 작품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천화륜(利川和輪)’이라는 주제로 오는 16일까지 설봉공원에서 열리는 이번 국제조각 심포지엄에는 국외 작가는 코로나19로 참여하지 않았다. 현장에 가면 작가들이 작품 제작하는 과정을 볼 수 있다. 이번 행사의 참여 작가는 김창환 백진기 백진현 장백순 작가 4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