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의회, 영흥도 쓰레기 매립 후보지 선정 "철회하라"
상태바
옹진군의회, 영흥도 쓰레기 매립 후보지 선정 "철회하라"
  • 김광섭 기자
  • 승인 2020.11.17 12: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옹진시의회)
인천시 옹진군의회는 17일 옹진군청 본회의장에서 영흥도 쓰레기 매립장조성 결사반대 촉구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제공=옹진군의회)

인천시 옹진군의회는 17일 옹진군청 본회의장에서 영흥도 쓰레기 매립장조성 결사반대 촉구 성명을 발표하고, 영흥도 쓰레기매립장 조성계획 즉각 철회를 요구했다.

조철수 의장은 철회 촉구 성명 결의문을 통해 "영흥화력발전소로 인한 석탄재 피해 등을 겪고 있는 영흥도에 혐오시설인 자체매립지 후보지 선정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즉시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또 "영흥도 주민들 간 갈등을 유발시키는 이번 사태에 대해 즉각 사과하고, 유사사례가 거론되지 않도록 방지대책을 마련할 것과 환경권, 교통권, 경제권 등을 심각하게 침해받는 쓰레기매립지 조성 예정지로 선정 발표된 영흥도 쓰레기매립장 후보지 지정을 즉시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옹진군 의회는 이번 성명서를 옹진군민을 대표해 인천시에 전달해 그 뜻을 강력하게 밝히고 옹진군민과 함께 의회차원의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대방건설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 사이버 모델하우스 29일 오픈
  • 돼지고기 더 맛있게 즐기는 법
  • 인천, 유치원 등원시키던 30대 엄마 교통사고로 숨져...‘눈 수술 운전자, 구속 영장’
  • 안양시, 인천도시철도2호선 안양연장 '파란불'
  • 파주·고양 전철 3호선 연장 ‘청신호’··· ‘4차 국가철도망 구축’ 반영
  • 광주~성남 간 ‘이배재터널’ 정식 개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