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본세] 여주흥천 벚꽃 80%개화...다음주 흐드러질 듯
상태바
[드본세] 여주흥천 벚꽃 80%개화...다음주 흐드러질 듯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22.04.10 11: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쭉뻗은 7.5km 꽃길 환상...남한강 벚꽃축제는 취소돼
10일 오전 찾은 여주흥천 벚꽃이 약 80% 개화돼 다음 주 정도면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사진=김광섭 기자)

여주흥천 벚꽃이 약 80%개화돼 다음 주 정도면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10일 찾은 여주흥천 벚꽃길은 오전 일찍부터 연인 가족, 친구 등 많은 행락객들이 찾아와 벚꽃 구경에 한창이다.

여주흥천남한강벚꽃축제 추진위는 약 2주 전 오미크론 확산으로 인해 축제 취소를 결정했다.

매년 4월 초 개최됐던 여주흥천남한강벚꽃축제는 흥천면 동쪽 능북로에 펼쳐진 쭉뻗은 꽃길이 자그마치 7.5에 이르는 등 전국 관광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곳이다. 첫 축제는 지난 2017년부터 시작했으며, 코로나19의 영향 없이 정상 개최됐으면 올해로 6회째를 맞는 축제다. /·사진=김광섭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자수첩] 유나양의 죽음, 일가족 극단적 선택이 아니라 ‘자녀살해’
  • 복숭아를 먹으면 예뻐진다
  • 경기 광역의원(도의원) 당선인 명단
  • 화성시, 이주배경 아동 청소년들 ‘편의점서 손쉽게 도시락 지원받아요’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3일, 목)···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7일, 월)···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