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본세] 고속도로 위에 떠 있는 휴식공간 ‘시흥하늘휴게소’
상태바
[드본세] 고속도로 위에 떠 있는 휴식공간 ‘시흥하늘휴게소’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22.04.14 03: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조남분기점과 도리분기점 사이 도로 위에 떠 있는 시흥하늘휴게소 전경. (사진=김광섭 기자)

차량이 달리고 있는 고속도로 위에 떠 있는 휴게소가 있다. 바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조남분기점과 도리분기점 사이에 있는 시흥하늘휴게소이다.

일산·판교 양방향 차량 운전자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시흥하늘휴게소는 약 45개월 전인 지난 201711월에 국내 처음으로 도입됐다. 휴게소는 지하 1층에서 지상 3층 규모로 만들어졌으며 3층 전문식당가와 편의점, 판매시설, 주유소, 세차장, 화장실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휴게소 주차장 한편에는 버스 환승 정류장이 있어 성남과 인천을 오가는 5000번 공항버스와 성남과 부천을 잇는 8106번 광역버스를 탈 수 있다. 사진은 지난 411일 촬영. /·사진=김광섭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경찰서역 신설과 '5호선' 통진까지 연장되나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김포인구 36% 거주 '한강신도시'...5호선 역 1개 “말도 안 돼'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화요기획] GTX DE 노선 신설결정, 인천~강남 30분 시대 연다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