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성남FC 후원금 의혹 ‘증거 불충분’으로 무혐의 결론
상태바
이재명, 성남FC 후원금 의혹 ‘증거 불충분’으로 무혐의 결론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1.09.07 17: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권의 유력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차 추경안 증액’을 반대한 것과 관련, 과감하게 날치기할 필요가 있다고 말해 논란이 예상된다. (사진=중앙신문DB)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성남시장이자 성남FC 구단주 때 있었던 ‘성남FC 후원금 뇌물 의혹 사건’과 관련, 경찰이 무혐의로 결론 내렸다. (사진=중앙신문DB)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성남시장이자 성남FC 구단주 때 있었던 성남FC 후원금 뇌물 의혹 사건과 관련, 경찰이 무혐의로 결론 내렸다.

분당경찰서는 7일 이재명 지사와 성남FC, 후원업체 등에 대한 수사를 벌였지만 증거 불충분으로 불송치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지방선거, 즉 경기도지사 선거를 앞둔 지난 20186월에 고발돼 약 33개월 만에 무혐의 결론이다.

이 지사는 성남시장으로 재직하던 지난 2015년 분당 정자동 일대 대기업들이 후원금 명목으로 성남FC160억원을 지급했으며, 이를 대가로 인허가 편의를 제공받았다는 혐의로 고발이 접수됐었다.

경찰은 올해 2월부터 수사관 15명으로 구성된 TF팀을 구성한 뒤 이 사건을 수사해왔다.

한편 이재명 지사는 지난 73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 글에 성남시는 법에 따라 관내 기업활동을 지원하거나 관내로 기업을 유치하며 적법한 행정을 했다. 부당 행위한 사실이 없다고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국민의힘 대통령은 누가 될 것인가?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국민의힘 서울시당 대변인단 재편성···옥재은 부위원장, 대변인 겸직 ‘임명’
  • 영종도 아파트 놀이터서 놀던 아이들 ‘기물파손죄’ 신고한 입주민 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