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지검, 성남지청에 ‘성남FC 후원금 의혹’ 보완수사 지휘
상태바
수원지검, 성남지청에 ‘성남FC 후원금 의혹’ 보완수사 지휘
  • 장은기 기자  jangeungi15@gmail.com
  • 승인 2022.02.08 15: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성남지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수원지검이 수사 무마 의혹을 받는 ‘프로축구 성남FC 후원금’ 사건에 대해 성남지청에 보완수사하라고 지시했다. 사진은 성남지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장은기 기자 | 수원지검이 수사 무마 의혹을 받는 ‘프로축구 성남FC 후원금’ 사건에 대해 성남지청에 보완수사하라고 지시했다.

8일 검찰에 따르면 수원지검은 부장검사 전원이 참여한 회의를 통해 “성남FC 후원금 의혹 사건은 지금까지의 수사 결과만으로 혐의 유무를 판단하기 어렵다”면서 “혐의 여부를 결정하기 위한 보완수사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수원지검은 성남지청에 보완수사할 것으로 지시했다.

성남FC 후원금 의혹은 이 후보가 성남시장이었던 2015년 성남시 정자동 일대 두산그룹·네이버·차병원 등 6개 기업으로부터 인허가를 제공하는 대가로 160억여원을 지급 받은 뒤 일부를 유용했다는 의혹이다.

당시 경찰은 이 후보가 ‘친형 강제입원’ 사건 등 다른 혐의로 수사를 받았기 때문에 수사를 보류했다.

이후 경찰은 지난해 7월 이 후보에 대해 서면조사를 실시했고 증거 불충분으로 불송치 결정했다.

그러자 고발인 측에서 검찰에 이의신청을 제기했고, 사건을 넘겨받은 성남지청이 수사를 진행했으나 박은정 수원지검 성남지청장이 ‘수사무마’를 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특히 성남지청의 수사 담당 박하영 부장검사가 최근 사의를 표명하면서 ‘수사무마’ 의혹이 확산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ㅇㅇ 2022-02-08 16:21:17
수원지검? 왜 만진당 연류된 사건은 다 얘네가 가져가서 결과도 안내고 질질끄냐 몇번쨰야 ㅆㅂㄹ들아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