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론이 본 세상] '본격 개발 앞둔' 낭만적인 '양평 구둔역'
상태바
[드론이 본 세상] '본격 개발 앞둔' 낭만적인 '양평 구둔역'
  • 장은기 기자  jangeungi15@gmail.com
  • 승인 2021.05.10 08: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군 지평면 일신리에 있는 구둔역은 지난 1940년 일제 강점기에 지어진 간이역으로, 2012년 8월 중앙선이 복선화 되면서 폐역됐다. 영화 ‘건축학개론’의 촬영지와 가수 아이유의 앨범 촬영지 등으로 알려지면서 관광객이 찾기 시작했다가 코로나19 확산 등을 이유로 사람들의 발길이 뜸해졌다. (사진=김광섭 기자)

9일 오후 '구둔역'을 찾았다. 양평군 지평면 일신리에 있는 구둔역은 지난 1940년 일제 강점기에 지어진 간이역으로, 20128월 중앙선이 복선화 되면서 폐역 된 역이다. 영화 건축학개론의 촬영지와 가수 아이유의 앨범 촬영지 등으로 알려지면서 관광객이 찾기 시작했다. 최근 코로나19 확산 등을 이유로 다시 사람들의 발길이 뜸해진 곳으로, 구둔역의 매력은 조용하고 낭만적이면서 고즈넉한 분위기가 앞권이다.

양평군 지평면 일신리에 있는 구둔역은 지난 1940년 일제 강점기에 지어진 간이역으로, 2012년 8월 중앙선이 복선화 되면서 폐역됐다. 영화 ‘건축학개론’의 촬영지와 가수 아이유의 앨범 촬영지 등으로 알려지면서 관광객이 찾기 시작했다가 코로나19 확산 등을 이유로 사람들의 발길이 뜸해졌다. 사진은 구둔역 철길.

양평군은 근대 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이런 구둔역을 동부지역 대표 관광지로 본격 개발하기 위해, 도비 85억 원과 군비 15억 원 등 100억 원을 들여 2024년까지 구둔 아트스테이션을 만들 계획이다. 64402(19481) 부지에 구둔 역사 복원과 6개 동의 건물을 지어 양평 동부지역의 대표 관광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양평군 지평면 일신리에 있는 구둔역은 지난 1940년 일제 강점기에 지어진 간이역으로, 2012년 8월 중앙선이 복선화 되면서 폐역됐다. 영화 ‘건축학개론’의 촬영지와 가수 아이유의 앨범 촬영지 등으로 알려지면서 관광객이 찾기 시작했다가 코로나19 확산 등을 이유로 사람들의 발길이 뜸해졌다. 사진은 하늘에서 본 구둔역 철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1일, 일)···흐리고 가끔 ‘비’
  • 인하대 캠퍼스서 1학년 여성 피흘린채 숨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