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EC 정상회의’ 인천 유치 올인…인천시, 19일 신청
상태바
‘APEC 정상회의’ 인천 유치 올인…인천시, 19일 신청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4.04.15 17: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점 담아 공모심사 적극 대응 방침'
무역 투자, 혁신·디지털 경제 등 강조
“대한민국 경제 발전 성장동력 될 것”
인천시가 오는 19일 2025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인천 유치에 출사표를 던진다. (사진제공=인처시청)
인천시가 오는 19일 2025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인천 유치에 출사표를 던진다. (사진제공=인천시청)

| 중앙신문=남용우 선임기자 | 인천시가 오는 192025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인천 유치에 출사표를 던진다.

인천광역시는 202511월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개최도시 선정 절차가 발표됨에 따라, 유치신청서 작성 등 공모 대응에 돌입했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지난 328, 외교부는 2025APEC 정상회의 개최도시 공모계획을 발표한 후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해 구체적인 세부 선정계획을 공개했다.

이에 인천시는 지난 2일 실··본부장, ·구 부단체장, 5개 공사·공단 본부장급 43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5 APEC 정상회의 유치 지원 전담반(TF) 회의를 개최하고 유치를 위한 총력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시는 오는 19일 제출 예정인 유치신청서에서 APEC이 추구하는 3대 목표인 무역 투자 혁신·디지털 경제 포용적·지속 가능한 성장을 모두 실현할 수 있는 최적의 도시임을 강조할 계획이다.

인천은 국내 최대규모의 경제자유구역을 보유한 투자 요충지이자, 세계적 수준의 바이오 생산, 세계 10대 반도체 후공정 기업이 포진해 있고, 15개의 국제기구와 글로벌대학을 보유한 글로벌 도시로 이번 정상회의 유치에 자신감을 보이고 있다.

송도컨벤시아, 2025년 APEC 정상회의 인천 회의장. (사진제공=인천시청)
2025년 APEC 정상회의 인천 회의장 송도컨벤시아. (사진제공=인천시청)

특히 인천국제공항, 호텔 및 컨벤션, 송도국제회의복합지구 등 탄탄한 기반시설과 ‘2018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세계포럼’ ‘2023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와 같은 풍부한 국제회의 개최 경험 등 인적·물적 글로벌 자원을 바탕으로 지역 성장동력을 창출하는 동시에 국가 발전을 견인할 수 있는 점 역시 설득력 있게 전달할 예정이다.

황효진 글로벌도시정무부시장은 인천 최초의 정상회의 개최는 대한민국 경제 발전을 이뤄나가는 훌륭한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며 인천 유치의 결실을 위해 시의 역량과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외교부는 오는 19일 공모신청서 접수 마감을 시작으로 5월 후보도시 현장실사 및 시도별 유치계획 설명회 개최, 6월 중 개최도시를선정할 예정이다.

시는 APEC 정상회의를 인천에서 유치할 경우 도시브랜드 가치 제고와 함께 약 523억원의 직접효과를 거두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 15326억원의 생산유발효과, 8380억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 2571명의 취업유발효과 등 간접효과도 상당할 것으로 보고 있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내일 날씨] 경기·인천(21일, 일)...천둥·번개 동반, 곳에 따라 강하고 많은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