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의회, 잇단 ‘조례안 발의‘ 화제…‘상임위·제245회 임시회’ 통과에 관심
상태바
파주시의회, 잇단 ‘조례안 발의‘ 화제…‘상임위·제245회 임시회’ 통과에 관심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4.02.28 14: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은주 의원, 건축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이진아 의원, 어르신 생활디지털 조례안
오창식 의원, 빈집·소규모주택정비 조례안
파주시의회 일부 의원들이 발의한 조례안이 해당 삼임위와 ‘제245회 임시회’ 통과를 앞두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중앙신문DB)
파주시의회 일부 의원들이 발의한 조례안이 해당 삼임위와 ‘제245회 임시회’ 통과를 앞두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은 왼쪽부터 박은주·이진아·오창식 의원.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 파주시의회 일부 의원들이 잇달아 발의한 조례안들이 해당 상임위 심의와 내달 초 개회되는 ‘제245회 임시회’ 통과를 앞두고 있어 관심이다.

28일 시의회에 따르면 ▲박은주 의원(민주당, 탄현면·교하동·운정2동)의 ‘파주시 건축 조례 일부개정조례안’과 ▲이진아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의 ‘파주시 어르신 생활디지털 교육 지원 조례안’ ▲오창식 의원(국민의힘, 파주읍·월롱면·금촌1,2,3동)의 ‘파주시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에 관한 조례안’ 등이다.

박 의원의 조례안은 학교 내 차양 및 비가림시설 등을 가설건축물 축조 신고 대상에 포함,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전용·일반주거지역 내 저층 건축물의 일조 확보 등의 개정 사항을 반영하여 해당 주택 소유자의 재산권 보호를 위한 필요한 사항 등을 규정키 위해 발의됐다.

박 의원은 “이 조례안이 시행되면 학교 내 차양시설 등의 안전관리가 강화되고, 100만 자족도시를 꿈꾸는 파주시의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 개선이 촉진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이 의원은 조례안엔 최근 키오스크 등 생활디지털 기기 활용 급증으로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께서 느끼는 생활 속 불편이 커짐에 따라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 잘 적응토록 지원하는 내용이 담겼다.

이 의원은 “이번 조례 제정으로 습득력과 능숙도가 부족한 어르신들을 위한 교육을 통해 같은 조건에서 생활디지털 기기를 이용할 수 있게 하기 위해 조례안을 박의케 됐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오 의원의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에 관한 특례법’은 인구 50만 이상 대도시 지역에 조례로 위임하는 사항에 대해 빈집을 효율적으로 정비하고, 소규모주택 정비사업을 활성화 하는데 중점을 뒀다.

오 의원은 “이번 조례 제정으로 빈집 및 소규모 주택 정비를 통해 시민들의 ‘주거 생활의 질’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하길 바란다”고 피력했다.

한편 이들 조례안은 내달 초 개회되는 ‘제245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해당 상임위를 거쳐 최종 의결될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감사원 감사 유보, 3년 만에 김포한강시네폴리스 산단 공급
  • 1호선 의왕~당정역 선로에 80대 남성 무단진입…숨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