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청계산 등산객, 15미터 아래로 추락...발목 골절상
상태바
포천 청계산 등산객, 15미터 아래로 추락...발목 골절상
  • 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 승인 2023.10.01 21: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연휴 넷째 날인 1일 오전 9시40분께 포천시 일동면 화대리 청계산 일대에서 산행 중이던 50대 남성 등산객 A씨가 15미터 아래로 굴러 떨어져 오른쪽 발목에 골절상을 입었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추석연휴 넷째 날인 1일 오전 9시40분께 포천시 일동면 화대리 청계산 일대에서 산행 중이던 50대 남성 등산객 A씨가 15미터 아래로 굴러 떨어져 오른쪽 발목에 골절상을 입었다.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 중앙신문=김성운 기자 | 추석연휴 넷째 날인 1일 오전 940분께 포천시 일동면 화대리 청계산 일대에서 산행 중이던 50대 남성 등산객 A씨가 15미터 아래로 굴러 떨어지는 사고가 났다.

사고는 청계산 7부 능선 인근에서 일행 3명과 산행 중 발생했다. A씨는 발을 헛디뎌 임도 철조망 아래로 굴러서 추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이 사고로 머리 일부가 찢기고 오른쪽 발목이 골절되는 부상을 입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 급대에 의해 구조됐다.

소방당국은 차량을 이용해 추락지점 인근 임도로 접근, 2시간 만에 A씨를 무사히 구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