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지방세 체납자 골프·리조트 회원권 130개 압류...체납액 42억원
상태바
경기도, 지방세 체납자 골프·리조트 회원권 130개 압류...체납액 42억원
  • 김주홍 기자  ju0047@naver.com
  • 승인 2023.08.02 09: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 및 콘도 회원권, 종합체육시설이용권 전수 조사 실시
100만원 이상 체납자 102명, 소유 회원권 130개를 압류조치
경기도가 한국부동산원 부동산거래신고정보를 활용해 도내 50만원이상 체납자 505명의 가래현황을 확인 2700억원 상당의 부동산 분양권을 압류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가 도내 100만원 이상 체납자가 소유한 전국의 골프·콘도 회원권 및 종합체육시설이용권을 조사해, 102명으로부터 회원권 130개를 압류조치했다. 사진은 지난 2021년 6월 경기도가 한국부동산원 부동산거래신고정보를 활용해 도내 50만원이상 체납자 505명의 거래현황을 확인, 2700억원 상당의 부동산 분양권을 압류 조치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 중앙신문=김주홍 기자 | 경기도가 도내 100만원 이상 체납자가 소유한 전국의 골프·콘도 회원권 및 종합체육시설이용권을 조사해, 102명으로부터 회원권 130개를 압류조치했다고 2일 밝혔다. 이들의 체납액은 42억원에 이른다.

이날 도에 따르면, 도는 지난 5월부터 7월까지 100만원 이상 체납자를 대상으로 전국의 회원권 취득 현황을 확보한 후, 고가의 회원권을 보유하면서도 정당한 사유 없이 지방세를 납부하지 않은 719(1039)에 대해 자진납부를 독려하고 압류 예고문을 발송했다.

이 과정에서 체납자 43명으로부터 34천만원을 징수했으며, 그럼에도 기한 내에 정당한 사유 없이 체납액을 납부하지 않은 체납자 102명에 대해서는 소유 회원권 압류조치를 단행했다. 압류한 회원권은 추후 공매를 통해 매각 후 체납액에 충당할 예정이다.

용인시에서 골프장 리조트를 운영 중인 A법인은 재산세 등 4500여만원을 체납중임에도 불구하고 경기도 내 골프 회원권을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돼 이를 압류조치했다.

여주시에서 기업을 운영하고 있는 B씨는 강원도의 리조트 회원권을 소지하고 있음에도 6500여만원의 세금을 내지 않아 리조트 회원권이 압류됐다.

이외에도 서울 강남구에 소재한 유명 호텔의 대표였던 C씨는 2002년부터 용인시에서 부과한 주민세 등 311200만원을 체납해오다 이번 조사에서 리조트 회원권을 소유하고 있는 것이 드러나 회원권이 압류됐다.

류영용 조세정의과장은 고가의 회원권을 소지할 만큼 충분한 경제적 여유가 있음에도 세금 체납을 일삼는 비양심적인 체납자에 대해 납세의식을 고취시키기고자 이번 조사·압류를 실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 2021년 6월 한국부동산원 부동산거래신고정보를 활용해 도내 50만원이상 체납자 505명의 거래현황을 확인, 2700억원 상당의 부동산 분양권을 압류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