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초거대 AI 선도’ 지역특화산업 연계에 ‘속도’
상태바
인천시 ‘초거대 AI 선도’ 지역특화산업 연계에 ‘속도’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3.06.13 17: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기업 육성·경쟁력 강화
AI 융합산업 사업화 전략 등 강연
기업간 새로운 파트너쉽 형성 등
인천시가 소상공인들의 경제 회복을 돕기 위해 2020년 4월 이후 인천시 정책자금 대출을 대상으로 원금상환을 유예하는 연착륙 사업을 이달 중 본격 실시한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시가 오는 16일 인천 미추홀타워에서 ‘인천, 초거대 인공지능(AI) 산업 경쟁력 강화 네트워킹 세미나’를 개최한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남용우 선임기자 | 인천시가 오는 16일 인천 미추홀타워에서 ‘인천, 초거대 인공지능(AI) 산업 경쟁력 강화 네트워킹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초거대 인공지능는 대용량 데이터를 학습해 인간처럼 종합적 추론이 가능한 인공지능으로, 지난해 11월에 출시된 챗GPT가 대표적이다.

이번 세미나는 챗GPT가 불러온 초거대 인공지능 시대를 맞이해, 지역 인공지능기업들의 육성과 더불어 인천특화산업과의 연계 방안을 모색하고 기업 간 새로운 파트너쉽 형성을 통해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기 위한 자리다.

이날 행사에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솔트룩스, 모트렉스, 네이버AI연구소의 AI 분야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챗GPT 기술활용 비즈니스 개발 사례 ▲인공지능 융합산업 사업화 전략 ▲임베디드 인공지능산업 사업화 사례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또한 인천지역 정보통신 분야와 소프트웨어 분야 전문기업인 등이 참석해, 각 분야의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고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세미나의 첫 번째 주제는 ‘초거대 AI 모델 시대 개막 및 향후 대응 방향’으로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임수종 박사가 연사로 나서 빅테크 기업들의 초거대 인공지능(AI) 모델을 활용한 비지니스 모델을 소개하고, 중소기업 대응 방향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두 번째 주제는 솔트룩스 김재은 인공지능(AI) 랩장이 ‘챗GPT 기술활용 비즈니스 개발 및 운영 사례’를 주제로 발표한다. 솔트룩스의 초거대 인공지능(AI) 언어모델 기술 상용화 전략과 인천 지역산업과의 연계방안으로, 관내 인공지능기업들이 지역특화산업과 연계해서 발전해 나갈 수 있는 방안에 대해서도 강연한다. 

세 번째는 ‘임베디드 인공지능 산업 사업화 사례’를 주제로 모트렉스의 김재철 연구개발부문 실장이 자율주행 시스템에서의 인공지능 기술 개발 방향에 대해 강연한다. 임베디드 인공지능는 인공지능이 타 산업과 연계해 얼마나 확장성을 가질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분야로, 해당 분야의 활성화는 인공지능 뿐만 아니라 타 산업의 활성화까지도 연계 가능한 분야이다.

마지막으로 네이버 AI연구소 김필수 리더가 ‘초거대 AI의 창세기 그리고 비즈니스 환경의 변화’를 주제로 네이버의 초거대 인공지능(AI) 모델인 ‘하이퍼클로버’에 대해 소개하고, 비즈니스에서 초거대 인공지능(AI) 도입을 위한 실질적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