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WSL 국제서핑대회 준비 ‘착착’...거북섬 일대 현장서 로드체킹
상태바
시흥시, WSL 국제서핑대회 준비 ‘착착’...거북섬 일대 현장서 로드체킹
  • 김상현 기자  sanghyeon6124@naver.com
  • 승인 2023.11.13 17: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가 거북섬에서 열리는 WSL국제서핑대회 개최를 나흘 앞둔 13일 거북섬 일대에 대한 ‘현장 로드체킹’을 실시하며 빈틈없는 대회 준비에 한창이다. (사진제공=시흥시청)
시흥시가 거북섬에서 열리는 WSL국제서핑대회 개최를 나흘 앞둔 13일 거북섬 일대에 대한 ‘현장 로드체킹’을 실시하며 빈틈없는 대회 준비에 한창이다. (사진제공=시흥시청)

| 중앙신문=김상현 기자 | 시흥시가 거북섬에서 열리는 WSL국제서핑대회 개최를 나흘 앞둔 13일 거북섬 일대에 대한 현장 로드체킹을 실시하며 빈틈없는 대회 준비에 만전을 기했다.

이날 시에 따르면, 이번 점검은 거북섬 및 웨이브파크에서 개최되는 첫 국제서핑대회의 성공을 위해 마련됐다. 또 국제 행사를 찾는 국내·외 관람객과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제공하고자 추진됐다.

임병택 시장은 이날 오전, 거북섬에 방문해 분야별 실무 담당자와 회의를 진행하고, 시설에 대한 전반적인 점검과 함께 대회 준비 상황을 꼼꼼히 살피며, 관계자들에게 무엇보다 안전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다 함께 철저히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로드체킹에는 WSL 대회 관련 부서 실국장들과 시흥체육회 및 웨이브파크 관계자, OBS 등 총 32명이 함께했다.

참석자들은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대회가 열리는 웨이브파크를 방문해 시설점검을 완료하고, 안전시설 등 대회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살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시흥시의 서핑 인프라를 전 세계에 널리 알리고, 국내 서핑과 해양레저 저변을 확대할 수 있는 국제서핑대회가 이제 나흘 앞으로 다가왔세계적인 서핑 선수가 모이는 큰 대회인 만큼, 선수들과 관람객들이 서핑의 매력을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안전하고 편안한 행사장을 제공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