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봤다] ‘100가지 체험, 100가지 웃음’...외국인도 찾은, 제8회 이천체험문화축제 성료
상태바
[사진으로 봤다] ‘100가지 체험, 100가지 웃음’...외국인도 찾은, 제8회 이천체험문화축제 성료
  • 송석원 기자  ssw6936@joongang.net
  • 승인 2022.10.17 08: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권도 시범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사진=송석원 기자)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제8회 이천체험문화축제’가 3년 만에 다시 열려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사진은 많은 관람객들 앞에서 태권도 시범 공연을 선보이는 어린이 태권단. (사진=송석원 기자)

| 중앙신문=송석원 기자 | 코로나19로 중단됐던 8회 이천체험문화축제3년 만에 다시 열려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100가지 체험, 100가지 웃음을 주제로 한 이번 체험문화축제는 이천시가 주최하고 이천나드리가 주관해 15일과 16, 이틀간 이천도자예술마을 예스파크 야외대공연장 일원에서 개최됐다.

체험문화축제에는 한과와 같은 전통음식만들기 체험을 비롯해 ·당나귀 타기, 말먹이주기·트랙터마차타기 등의 전통농촌체험 도자기 컵 만들기·목공체험·스카프염색과 같은 문화여가체험 체험장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열기구타기 무궁화꽃이피었습니다, 단체줄넘기·OX게임과 같은 추억의 게임 난타, 특공무술·태권도 시범공연과 같은 각종 체험으로 모근 참가자들이 즐거움을 만끽했다.

특히, 어린이 체험객의 소방안전인식을 높이기 위해 이천소방서에서 마련한 119소방안전 체험부스는 평소 경험하기 어려운 소방안전 체험을 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만들었다.

축제를 주관한 이천나드리 관계자는 ·농 복합도시인 이천에서 개최하는 이천체험문화축제가 아이들에게는 흥미롭고 재미있는 유익한 농촌·문화 체험의 장이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년에는 더욱더 알차고 즐거움이 더한 참여자가 행복한 축제를 개최하겠다고 덧붙였다.

15일 '이천체험문화축제장'을 찾은 관광객들이 축제장 입구를 지나고 있다. (사진=송석원 기자)
체험장을 한눈에 볼 수 있어 인기가 컸던 열기구체험. (사진=송석원 기자)
현장에서 직접 관람할 수 있는 목공퍼포먼스. (사진=송석원 기자)
이천소방서에서 마련한 119 소방안전체험을 하고 있는 어린이들. (사진=송석원 기자)
단체 줄넘기 체험. (사진=송석원 기자)
이천체험문화축제장을 찾은 외국인(터키)들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송석원 기자)
승마체험을 하고 있는 어린이들. (사진=송석원 기자)
아기돼지를 만지고 있는 아이들. (사진=송석원 기자)
신기한듯 목공체험을 하고 있는 어린이. (사진=송석원 기자)
인절미 만들기 체험부스에서 떡메를 치고 있는 어린이들. (사진=송석원 기자)
트랙터 타기 체험. (사진=송석원 기자)
염색체험 중인 어린이들. (사진=송석원 기자)
당나귀를 타고 있는 아이들. (사진=송석원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