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4번째 장학관 연수구에 개관...안전한 주거·경제적 부담 감소
상태바
강화군 4번째 장학관 연수구에 개관...안전한 주거·경제적 부담 감소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3.11.08 18: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 13만원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 가능
인천 강화군이 8일, 민선 8기 공약사항으로 추진했던 강화군 인재 양성의 산실 제4장학관의 리모델링 공사를 마치고 개관식을 개최했다. (사진제공=강화군청)
인천 강화군이 8일 민선8기 공약사항으로 추진했던 강화군 인재 양성의 산실인  제4장학관의 리모델링 공사를 마치고 개관식을 가졌다. (사진제공=강화군청)

[중앙신문=이복수 기자] 인천 강화군의 4번째 장학관이 연수구에 개관했다.

8일 강화군은 민선8기 공약사항으로 추진했던 강화군 인재 양성의 산실 제4장학관의 리모델링 공사를 마치고 개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관식에는 유천호 강화군수와 박용철 인천시의회 의원을 비롯해 입사생과 학부모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연수구 용담로(청학동)에 조성된 강화군 제4장학관은 연면적 3887로 지하 2층에서 지상 11층 규모로, 58개의 객실과 북카페, 간이주방, 체력단련실, 스터디룸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췄다.

특히 수도권 지하철 수인·분당선 연수역에서 도보 3분 거리에 위치해 접근성 또한 뛰어나다.

유천호 군수가 재임하던 2014년에는 서울 영등포에 제1장학관을, 2019년에는 서울 중구에 제2장학관을 개관했으며, 올해 9월에는 서울 동대문구에 제3장학관을 개관한 바 있다.

연수구에 제4장학관을 추가 개관함으로써 그동안 장학관과 학교가 멀어 이용하지 못했던 인천지역 대학생들도 이제는 월 13만원의 저렴한 비용으로 장학관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유천호 군수는 그동안 서울지역 대학생들과 비교해 인천지역 대학생들은 장학관 이용에 어려움이 있는 것 같아서 안타까운 마음이 컸다이번 제4장학관 개관을 통해 소외되는 지역 없이 많은 학생이 장학관 이용 혜택을 누릴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강화군은 미래 인재들이 경제적 부담 없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