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라 6층서 아래로 소주병 투척한 30대 검거
상태바
빌라 6층서 아래로 소주병 투척한 30대 검거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3.08.22 18: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부평의 한 금은방에 침입한 남성 괴한이 주인이 보는 앞에서 10초 만에 귀금속을 훔쳐 달아나는 황당한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이 남성을 쫒고 있다. 사진은 부평경찰서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 부평경찰서는 빌라 6층에서 소주병을 투척한 30대 남성을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입건했다. 사진은 부평경찰서 전경.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이복수 기자 | 인천 부평경찰서는 빌라 6층에서 소주병을 투척한 30대 남성을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입건했다고 2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지난 17일 오전 1시 15분께 인천시 부평구의 빌라에서 "누가 6층에서 소주병을 던져 주차된 차량이 파손됐다"고 신고했다. 경찰이 출동해 확인한 결과 1층 주차장 바닥에는 깨진 소주병 여러 개가 발견됐다.

해당 빌라 6층에 거주하는 A씨가 소주병을 던진 정황이 발견돼 경찰은 그를 불러 조사하고 있다. 이 빌라의 이웃들은 A씨가 평소에도 음식물쓰레기 등을 창 밖으로 투척했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6일, 화)...장맛'비비비'...최대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