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 집중호우] 파주시 8, 9일 이틀 간 ‘물 폭탄’…139.5㎜란 기록적인 폭우 쏟아져
상태바
[중부 집중호우] 파주시 8, 9일 이틀 간 ‘물 폭탄’…139.5㎜란 기록적인 폭우 쏟아져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2.08.09 15: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상가·차량침수 등 피해 속출
이재민 발생해 대피 소동 빚어져
市, ‘구호물품’ 전달···‘이재민 격려’
사진은 파주시에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져 ‘운정3동 출장민원실’ 절반 가까이가 물에 잠겨 있는 모습. (사진=박남주 기자)
사진은 파주시에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져 ‘운정3동 출장민원실’ 절반 가까이가 물에 잠겨 있는 모습. (사진=박남주 기자)

파주시에 지난 8일부터 9일 오전까지 평균 139.5㎜란 기록적인 폭우가 내려 도로가 침수되고, (도로변) 절개지가 무너지는 등 ‘운정3동 출장민원실’ 절반이 물에 잠기는 피해가 속출했다.

특히 운정3동 4곳을 비롯해 탄현·금촌 각 1곳의 주택이 침수되고, 금촌초등학교 인근 7개의 상가와 차량침수 기왓돌지하차도 등 3곳과 파주읍 2곳, 야당동 10곳, 조리읍 1곳에 주차해둔 차량이 침수됐다.

이 밖에 월롱면 소재 사유시설인 LPG저장고 인근 옹벽붕괴로 응급 조치에 나서는 등 이재민 등이 발생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지기도 했다.

시(복지정책과)는 이재민 신고를 접수하고, 금촌 1가구 2명(금촌1동 13통 경로당), 운정3동 6가구 14명(일시 대피자 귀소 조치)에 구호물품을 전달하고, 이재민들을 격려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경찰서역 신설과 '5호선' 통진까지 연장되나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화요기획] GTX DE 노선 신설결정, 인천~강남 30분 시대 연다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