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새로운 미래’ 열다...고양문화예술정책포럼 개최
상태바
고양시 ‘새로운 미래’ 열다...고양문화예술정책포럼 개최
  • 이종훈 기자  jhle258013@daum.net
  • 승인 2023.11.13 17: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팝 통해 이끌어 나갈 미래 논의
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 진행 맡아
고양시는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으로 2429억원을 편성했다. 사진은 고양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고양특례시가 15일 오후 2시, EBS 스페이스홀에서 ‘고양시와 케이팝, 새로운 미래를 열다’라는 주제로 2023 고양문화예술정책 공개토론회(포럼)를 개최한다. 사진은 고양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중앙신문=이종훈 기자] 고양특례시가 15일 오후 2시, EBS 스페이스홀에서 ‘고양시와 케이팝, 새로운 미래를 열다’라는 주제로 2023 고양문화예술정책 공개토론회(포럼)를 개최한다.

13일 시에 따르면, 이번 토론회는 ‘고양시와 케이팝, 새로운 미래를 열다’를 주제로, 미래를 바꾸는 도시 고양시와 대한민국의 글로벌 문화 대표인 케이팝(K-pop)이 만나 새로운 미래를 열어나가는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는 고양시 브랜드 홍보대사 가수 이무진의 오프닝 공연으로 시작한다. 이후 한국예술종합학교 이동연 교수가 발제자로 나서 ‘동시대 케이팝의 현재와 고양시 음악 페스티벌의 가능성’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한다. 이어 대중문화평론가 정덕현이 진행을 맡은 종합 토론이 진행된다.

월간 재즈피플 편집장이자 EBS 스페이스공감 기획위원 김광현, 대중음악평론가 김윤하, 임희윤, 서정민갑, ‘문화사업의 노동구조와 아이돌’ 저자 이종임을 비롯해 국내 대표적인 K-컬처 콘텐츠 제작사 CJ ENM 관계자, 고양시 문화예술과 전문위원 등이 참여해 고양시와 케이팝의 미래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고양시 음악산업계가 젊은 음악인의 성장에 어떻게 기여해 왔는지를 짚어보고자 한다"며 "케이팝 팬덤 문화와 새로운 문화사업에 관한 토론을 통해 고양시가 케이팝을 통해 이끌어 나갈 미래에 대해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누는 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