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팔찌 차고 달아난 10대, 결국 은팔찌 신세
상태바
금팔찌 차고 달아난 10대, 결국 은팔찌 신세
  • 강상준 기자  sjkang14@naver.com
  • 승인 2023.11.13 16: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경찰과 법조게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45분께 의정부지검 청사에서 에쿠스 차량을 몰고 나오던 A씨가 법원 앞 도로에서 오토바이를 들이받았다. 사진은 의정부경찰서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의정부경찰서는 금은방에서 금팔찌를 찬 채로 도주한 혐의(특수절도) 10대 A군을 체포해 조사 중이다. 사진은 의정부경찰서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중앙신문=강상준 기자] 의정부경찰서는 금은방에서 금팔찌를 찬 채로 도주한 혐의(특수절도) 10A군을 체포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전날 오후 2시께 의정부시내의 금은방에서 시가 350만원 상당의 금팔찌를 손목에 차고 도주한 혐의다.

경찰은 1시간여 만에 의정부시내의 거리에서 A군을 체포했다.

경찰은 A군을 상대로 여죄를 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