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3일, 금)...펄펄 끓는 가마솥 더위
상태바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3일, 금)...펄펄 끓는 가마솥 더위
  • 권영복 기자
  • 승인 2021.07.23 05: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절기상 대서인 22일 오후, 땡볕 더위에 짙은 자주색 칡꽃이 활짝 피었다. 23일 금요일인 오늘 경기·인천지역은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겠고, 펄펄 끓는 듯한 가마솥 더위가 이어지겠다. 자외선 지수도 매우 높겠다. (사진=김성운 기자)

23일 금요일인 오늘 경기·인천지역은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겠고, 펄펄 끓는 듯한 가마솥 더위가 이어지겠다. 자외선 지수도 매우 높겠다.

다음날인 24일 토요일도 대체로 맑겠고, 무더위도 당분간 이어지겠다.

수도권 기상청이 오전 5시에 발표한 기상예보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22~26, 낮 최고기온은 33~37도로 예보했다.

경기도 31개 시·군별 예상기온은 수원 26~36, 성남 24~35, 과천 23~36, 안양 26~35, 광명 26~36, 군포 26~36, 의왕 22~34, 용인 22~34, 오산 23~35, 안성 22~35, 이천 22~35, 여주 22~34, 양평 23~34, 하남 24~36, 광주 23~34, 파주 24~34, 양주 23~35, 고양 23~37, 의정부 23~34, 동두천 23~34, 연천 23~35, 포천 23~35, 가평 22~35, 남양주 24~35, 구리 24~36, 김포 26~36, 부천 26~36, 시흥 24~36, 안산 24~36, 화성 24~36, 평택 23~35도로 전망했다.

인천 26~33, 강화 24~34, 백령도 23~30도로 예보됐다.

바다의 물결은 인천·경기남부 앞바다, 인천·경기북부 앞바다 모두 0.5m로 일겠다.

미세먼지는 경기·인천 전 지역이 좋음’·‘보통수준을 보이겠으며, 일출은 오전 529, 일몰은 오후 748분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비 소식이 없고 37도를 오르내리는 무더위가 지속되겠다충분한 휴식을 취하는 등 건강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외출을 자제하고 부득이 외출 시에는 햇볕을 차단할 수 있는 양산을 준비하고 수분을 섭취해 온열질환을 예방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전임 시장 때 불허된 ‘하수슬러지 재활용 사업장’...여주시, 허가 내줘 ‘논란’
  • 이재명, 국힘 윤석열 후보 ‘또 추월’···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서 '±3.1%P'
  • [드론이 본 세상] 연천에 있다는 ‘사랑해 꽃밭’은 어디?
  • 공공기관 이전부지 활용 ‘의기투합’…이재명 지사-염태영 수원시장 업무협약 체결
  • ‘경기 소상공인에 3.03%금리·2000만 원 대출 푼다’
  • ‘신이 내린 과일’ 맛있는 포도 골라 먹는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