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운영委, 청와대 ‘국정감사’ 실시···'내년 예산 법정기한 내 처리‘ 당부
상태바
국회 운영委, 청와대 ‘국정감사’ 실시···'내년 예산 법정기한 내 처리‘ 당부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0.11.04 14: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력기관개혁·공정경제3법 처리 요청
‘노영민, "모든 정책은 타이밍이 생명"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국회 운영위의 청와대 대통령비서실·국가안보실·대통령경호처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여야가 손을 맞잡고 여러 현안을 조속히 처리해달라고 요구했다. (사진=뉴스1)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국회 운영위의 청와대 대통령비서실·국가안보실·대통령경호처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여야가 손을 맞잡고 여러 현안을 조속히 처리해달라고 요구했다. 사진은 업무보고 모습. (사진=뉴스1)

|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4일 국회 운영위원회(위원장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국정감사에 출석, 권력기관 개편과 공정경제 3법 등 개혁법안의 조속한 처리를 요청했다.

노 실장은 국감 전 모두발언을 통해 "현재 경찰법과 국가정보원법 등 국회에 계류 중인 권력기관 개혁 법안에 여야가 입법으로 결실을 봐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회에 제출된 공정경제 3법(공정거래법·상법·금융그룹감독법)의 통과에도 여야가 함께 해달라"며 "모든 정책은 타이밍이 생명"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 불확실성을 제거키 위해 국회의 노력이 필요하다는 점도 강조했다.

노 실장은 "세계적 신용평가기관에서도 우리나라가 성공적 방역과 적극적 재정집행으로 경제적 어려움에 기민하게 대응했다고 평가하고 있다"며 "코로나가 상당 기간 경제 상황에 큰 변수가 될 전망이라 더 절실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노 실장을 "정부는 대한민국 대전환 선언인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발표했다"며 "국회도 코로나 극복을 위한 감염병예방법과 유통산업발전법 등 민생법안을 조속히 매듭짓고 내년도 예산안을 법정기한 내 처리해 진정한 민생 국회의 모습을 보여달라"고 요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
  • 김동연, 쌀의 고장 여주서 모내기...농업인들 격려
  • [화요기획] 서울 7호선 청라연장선 2027년 개통 가능할까?, 지역사회 ‘촉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