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의회, 제139회 임시회 폐회‧‧‧17개 안건 처리
상태바
포천시의회, 제139회 임시회 폐회‧‧‧17개 안건 처리
  • 포천=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 승인 2019.03.29 22: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42억 1회 추경예산안 심의, 총 41억6000여만 원 삭감

| 중앙신문=포천=김성운 기자 | 포천시의회는 29일 12일간의 일정으로 개회된 제139회 임시회 제6차 본회의를 끝으로 의사일정을 모두 마무리 했다.

포천시의회가 12일간의 일정으로 개회된 제139회 임시회 제6차 본회의를 끝으로 의사일정을 모두 마무리 했다. 이번 임시회에선 17개 안건을 처리했다. /포천시의회 제공

이번 임시회에선 '시 조직개편에 따른 현행 조례 일괄정비 조례안' 등 12건의 조례안 및 5건의 동의안을 면밀히 심의·의결하는 한편, 금년도 제1회 추경예산안 심의에 다른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지방재정 건전성과 효율성 확보에 심혈을 기울였다.

시의회는 2019년도 본예산 대비 1542억(25.7%) 증액된 1회 추경 예산 심의를 통해 과다계상 및 사업성 재검토, 부적절 등 불요불급하게 계상된 예산 등 총 41억6000여만 원을 삭감했다.

이번 집행부가 제출한 제1회 추경예산안 중, 주목 받았던 교동장독대마을 화장실 26.56㎡(8평)의 신축공사비로 요구한 1억2000만 원이 편성 돼 논란이 일기도 했다. 집행부가 제출한 화장실 신축비용으로는 3.3㎡당 무려 1500만 원이나 소요되는 금액으로 이는 가정집 주택공사비 보다 월등이 높은 금액이라며, 7000만 원을 삭감했다.

또한 집행부가 제출한 의용소방대 소방지원 리무진차량 구입비 1억3000만 원을 편성했으나 이 또한 전액 삭감했다. 이에 대해 시 의회는, 시가 요구한 소방지원 리무진 차량가격은 6100만 원 이지만, 이 차량에 특장하는 경광등, 서치, 테이블, 씽크대 등 14종과 차량등록비와 차량 보험료까지 포함할 경우 7000만 원의 예산이 더 소요되기 때문에 삭감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 의회는 이 뿐만 아니라, 내년 말 무상 임대기간 만료에 따른 자작동 소재 6군단 사령부 부지 활용방안, 청년정책에 관한 기본계획 수립 등에 대해 시정 질문하고 집행부의 답변을 들었다.

이번 임시회는 ‘어느 때 보다 집행부가 제출한 제1회 추경안을 심도 깊게 심의·의결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포천=김성운 기자
포천=김성운 기자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내일 날씨] 경기·인천(21일, 일)...천둥·번개 동반, 곳에 따라 강하고 많은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