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초미세먼지 경보 발령된 수원 도심
상태바
[포토]초미세먼지 경보 발령된 수원 도심
  • 권영복 기자
  • 승인 2019.03.04 21: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안산, 안양 등 중부권에 초미세먼지(PM 2.5) 경보가 발령된 4일 오후 수원시 권선구 세류동 수원버스터미널 앞 도로변이 뿌옇다. 이날 경기도는 “노약자, 어린이, 호흡기·심혈관 질환자는 외출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초미세먼지는 머리카락 굵기의 30분의 1 정도로 작아 호흡기에서 걸러지지 않고 허파꽈리까지 그대로 침투하기 때문에 미세먼지보다 인체에 해롭다.

경기 중부권에 초미세먼지(PM 2.5) 경보가 발령된 4일 오후 수원시 권선구 세류동 수원버스터미널 앞 도로변. 2019.03.04 (사진=권영복 기자)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 일부 매장 폐쇄···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가
  • 원주 '코로나19' 확진자...여주 골프장에 다녀가, 市 추가 동선파악 중
  • 화성 '코로나19' 8번째 확진자 발생‥ 400번, 1004번 버스 이용 '비상'
  • 포천시, 재난기본소득 시민 1인당 40만 원 지급 계획
  • 광명시,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하안5단지 거주 40대 여성
  • 코로나19 "인천시 선제대응·성숙한 시민의식이 함께 막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