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겨울 이겨낸 싱그런 몸짓, 파릇파릇 한 뼘 자란 마늘 새싹’
상태바
[포토]‘겨울 이겨낸 싱그런 몸짓, 파릇파릇 한 뼘 자란 마늘 새싹’
  • 포천=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 승인 2019.03.07 06: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포천시 가산면의 한 마늘밭에 파릇파릇 한 뼘은 자란 마늘 새싹이 봄내음을 물씬 풍겨주고 있다. 세계 10대 건강장수식품으로 잘 알려진 밭마늘은, 초겨울인 11월쯤 파종해 6월 중순께 수확하게 된다.

"겨울 이겨낸 싱그런 몸짓" 포천시의 한 마늘밭 마늘새싹이 한 뼘은 자라 봄의 푸르름을 더해주고 있다. 2019.03.06 (사진=김성운 기자)
포천=김성운 기자
포천=김성운 기자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9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350㎜ 물폭탄’
  • 안산 터미네이터?…나체로 대로변 폭우 샤워 40대 남성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흐리고 ‘강한 비’ 최대 30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일, 월)···태풍 간접 영향 ‘최대 12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1일, 일)···흐리고 가끔 ‘비’
  • 인하대 캠퍼스서 1학년 여성 피흘린채 숨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