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소방서, 5월 31일까지‘ 봄철 맞춤형 화재예방대책’ 추진
상태바
과천소방서, 5월 31일까지‘ 봄철 맞춤형 화재예방대책’ 추진
  • 과천=권광수 기자  729272@joongang.tv
  • 승인 2019.03.04 18: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과천=권광수 기자 | 과천소방서는 이달부터 5월 31일까지 3개월 간 계절적 특성에 맞는 선제적 예방 관리와 안전 환경 조성을 위한 ‘봄철 맞춤형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최근 3년간 과천지역 봄철 화재현황을 살펴보면 2016년 17건, 2017년 24건, 2018년 15건으로 담배꽁초, 쓰레기 및 농작물 소각 등 부주의에 의한 화재 발생 건수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과천소방서는 화재 안전성 확보와 취약계층 등 시민 보호를 위해 해빙기 공사장 화재와 취약주거시설, 전통시장에서 불이 날 우려가 높다고 사전 안전점검 및 소방훈련, 산불예방 캠페인을 실시하고 의용소방대원 및 지역주민을 활용한 화재 안전지킴이 등 예방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다.

또 야외활동 증가에 따라 신학기와 방과 후 어린이 청소년, 이용시설을 중점관리하고 수학여행 기간 관람, 숙박시설 사전점검, 봄철 벚꽃축제 등 야외행사장 안전관리, 석가탄신일 대비 사찰, 문화재의 소방특별조사와 5월 가정의 달 행사와 관련 맞춤형 봄철 소방안전대책을 수립 시행한다.

과천=권광수 기자
과천=권광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