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영희 매탄3동문고 회장, 임현아 대표...3.1운동 100주년 상징물 건립기금 전달
상태바
강영희 매탄3동문고 회장, 임현아 대표...3.1운동 100주년 상징물 건립기금 전달
  • 권영복 기자  webmaster@joongang.tv
  • 승인 2019.03.04 18: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영희 매탄3동문고 회장과 임현아 대표가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섬진강길 131Km 완주에서 얻어진 후원금 131만 원을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에 전달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 중앙신문=권영복 기자 | 수원시 영통구에서는 지난달 28일 강영희 매탄3동 새마을문고 회장과 임현아 ‘문화공동체 까꿍’ 대표의 3.1운동 100주년 상징건물 건립기금 131만 원 전달식이 있었다.

이 날 전달된 건립기금은 2월 23일부터 28일까지 5박 6일동안 전북 임실부터 경남 하동(섬진강길)까지 131km를 횡단하며 1km당 1만원씩 후원 받는 모금캠페인을 실시해 목표 금액인 131만원을 ‘수원시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의 상징물 건립을 위해 기부금을 전달한 것.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독립운동가이자 역사학자 단재 신채호 선생의 말씀처럼 의미 있게 역사를 기억하는 방법을 고심하던 강영희 회장과 임현아 대표는 직접 발로 뛰며 이를 실천했다.

섬진강길을 횡단하는 틈틈이 SNS로 3.1운동 100주년 상징기념물 건립기금 모금을 홍보한 결과, 지역주민과 학생들의 많은 응원과 후원이 이어졌다.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에 후원금을 전달한 강영희 매탄3동문고 회장은 “영화 말모이의 대사‘한 사람의 열 걸음보다 열 사람의 한 걸음이 더 크다’가 생각난다. 모금활동을 지원하고 응원해주신 송영완 영통구청장님과 매탄3동 동장님과 단체원분들, 지역 주민들과 함께 걷는다는 마음으로 완주를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는 수원지역 항일 독립운동 가치를 재조명하고, 발자취를 기념하는 상징물을 시민참여를 바탕으로 건립하기로 하여, 현재 모금활동을 하고 있다.

내달 31일까지 누구나 기부에 참여할 수 있고, 기부자는 100주년 기념사업 백서에 이름이 등재된다. 전국 3.1운동 유적지의 돌을 모아 활용해 지어질 상징기념물은 2019년 8월 15일(광복절)에 준공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