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프로야구 ‘도루왕’ 출신 정수근 ‘상습 무면허 음주운전’ 구속
상태바
전 프로야구 ‘도루왕’ 출신 정수근 ‘상습 무면허 음주운전’ 구속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2.08.18 22: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지법은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 기소된 20대 남성 김모(27)씨에게 징역 4월을 선고했다. 사진은 의정부지방법원 전경.(사진=중앙신문DB)
프로야구 도루왕 등을 수상한 바 있는 정수근(45) 전 선수가 상습 무면허 음주운전으로 실형을 선고받았다. 사진은 의정부지방법원 전경. (사진=중앙신문DB)

프로야구 도루왕 등을 수상한 바 있는 정수근(45) 전 선수가 상습 무면허 음주운전으로 실형을 선고받았다.

의정부지법 형사6단독(판사 이우희)은 지난 17일 도로교통법(음주운전, 무면허운전) 위반 혐의로 기소된 정씨에 대해 징역 1년을 선고했다.

정씨는 지난해 927일 오후 1051분께 남양주시에서 술을 마신 채 2가량 자차로 운전한 혐의다.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됐을 당시 정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를 초과한 0.159%의 만취 상태였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태도를 보이고 있는 점, 태어난 지 1년밖에 안 된 어린 자녀 등 부양가족이 있는 점 등을 고려하겠지만, 피고인은 2004년부터 최근까지 총 5번에 걸친 음주운전을 저질렀다고 꾸짖었다. 그러면서 이번 사건 음주운전 적발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도 매우 높은 만취상태였고, 음주운전이 우리 이웃들과 사회에 미치는 커다란 위험성과 그로 인한 경각심을 부여하기 위한 엄벌의 필요성에 관한 사회적인 합의를 감안하면 피고인에게는 그 책임에 상응하는 처벌이 필요하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다만 피고인의 연령, 성행, 가정환경, 범행 전후의 정황 등 변론에 나타난 양형조건을 종합해 주문과 같은 형을 정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단독] “이xx 죽여버리겠다”...이번엔 행정실장이 교장 폭행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