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자본시장 저평가’ 문제 해결 강조···'성장성 및 투명·공정성 제고' 등 피력
상태바
이재명 ‘자본시장 저평가’ 문제 해결 강조···'성장성 및 투명·공정성 제고' 등 피력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2.01.03 14: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본시장 디스카운트 극복 방안 ‘제시’
‘위기’···재도약의 기회로 만들 것 다짐
코스피 5000포인트 시대 현실화 기대
잠깐 유행하는 부실 작전주 사면 후회
사진은 이재명 대선후보가 3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한국거래소에서 개최된 ‘2022년 증권·파생상품시장 개장식’에서 축사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사진은 이재명 대선후보가 3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한국거래소에서 개최된 ‘2022년 증권·파생상품시장 개장식’에서 축사하고 있는 모습.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 이재명(李) 대선후보가 우리나라 자본시장 디스카운트(Discount·저평가) 문제를 해결키 위해 '성장성·투명성·공정성 제고'를 피력했다.

이 후보는 3일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증권·파생상품시장 개장식 및 증시대동제'에서 이같이 밝히고 "우리 자본시장이 매우 디스카운트돼 있다는 것은 누구도 부인치 않는 사실"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 원인을 제거하고, 자본시장을 정상화하는 것이 국부를 늘리는 길이고, 우리 국민들께 투자의 기회를 드리는 일이기도 하다"며 자본시장 디스카운트 극복 방안을 제시했다.

이 후보는 "기후위기와 디지털 전환, 주기적인 팬데믹과 같은 위기 때 국가의 대대적 투자와 강력한 경제 부흥 정책을 통해 새로운 성장의 기회를 만들어내면, 우리가 다시 성장을 회복하고 지속해서 성장하는 길을 갈 수 있을 것"이라며 위기를 재도약의 기회로 만들 것을 다짐했다.

아울러 "시장의 기업들이 혁신과 창의를 통해 새로운 길을 갈 수 있도록 규제를 합리화해야 한다"며 "거기에 더해 소위 인프라를 튼튼하게 구축해 기업들이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게 해 주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주가조작이나 시세조정과 같은 불공정행위를 매우 엄단해서 시장에 대한 신뢰를 높이는 게 매우 중요하다"며 투명성 확보 필요성을 내세웠다.

이 후보는 "1000만에 이르는 개인투자자들이 한국시장에서 소외감이나, 배신감을 느껴 다른 시장으로 떠나는 경우가 없지 않다"며 "다수의 소액 투자자들이 대주주나 시장의 강력한 힘에 의해 피해를 본다는 생각을 하지 않게 하는 게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이 후보는 "결국 성장성과 투명성, 공정성을 갖춰 우리가 (주가) 3000시대에 이미 도달했지만, 4000 시대를 넘어서 5000포인트 시대를 향해 가는 원대한 대장정이 현실화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그는 끝으로 "한겨울에 밀짚모자를 사라는 얘기가 있듯, 저평가 우량주·가치주를 사면 언젠가 제자리로 갈 것으로 믿고 투자하길 기대한다"며 "잠깐 유행한다고 부실 작전주를 사면 나중에 후회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GM 부평2공장 연내 폐쇄 결정...인천 지역경제 요동
  • 화성시, 경기도 지방세 체납정리 평가 ‘우수기관’ 선정
  • 화성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운영체계 개편 나섰다
  • [카드뉴스] ‘오늘의 동두천시는’
  • [포토] 어린이날 맞은 에버랜드
  • 하스피아, 화성시에 고주파의료기 10대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