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틀 연속 500명대 신규 확진.... “전국 18개 지역서 심각한 n차 감염 지속”
상태바
이틀 연속 500명대 신규 확진.... “전국 18개 지역서 심각한 n차 감염 지속”
  • 이복수·김삼철 기자
  • 승인 2020.11.27 15: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유흥주점 49명, 남동구 가족 및 지인 관련 73명 발생 등 지속세
서울 마포구 교회 관련 124명, 서초구 사우나 관련 58명으로 늘어나
국방부가 ‘연천 신병교육대대 훈련병 코로나19 집단감염’ 발생과 관련, 다음 달 7일까지 전 부대에 대해 군내(軍內) 거리두기를 2.5단계로 격상했다. 사진은 확진자가 발생한 신병교육대대로 정문이 굳게 닫혀 있다. (사진=남상돈 기자)
연천의 한 신병교육대대에 훈련병 등 70명이 확진됐다. 국방부는 코로나19 집단감염’ 발생과 관련, 다음 달 7일까지 전 부대에 대해 군내(軍內) 거리두기를 2.5단계로 격상했다. 사진은 확진자가 발생한 신병교육대대로 정문이 굳게 닫혀 있다. (사진=남상돈 기자)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70시 기준 국내 신규 확진자는 569명(해외유입 44명포함)이 발생해 총 누적 확진자 수는 32887(해외유입 4548)이라고 밝혔다.

신규 격리 해제자는 153명으로 총 27103(82.41%)이 격리 해제돼, 현재 5268명이 격리 중이다. 위중증 환자는 77명이며, 사망자는 1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516(치명률 1.57%)이다.

전국에서 일어나고 있는 감염 사례는 연천 군부대 훈련병을 비롯해 서울의 사우나, 김포의 노래연습장 등 18곳으로 서울 중구 상조회사와 관련해 지난 24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14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5명으로 늘어났다.

또 서울 중랑구 체육시설과 관련, 25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12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3명이다.

21일 첫 확진자가 나온 서울 송파구 사우나 관련,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9명이다.

그 외에도 서울 강남구 연기학과 관련 누적 확진자 27, 서울 마포구 소재 교회 관련, 누적 확진자는 총 124, 서울 서초구 사우나 관련, 58명이다.

김포시 노래방 관련, 접촉자 조사 중 11명이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총 29명으로 늘었다.

인천에서도 확진자가 늘어나고 있다.

연수구 유흥주점과 관련, 접촉자 조사 중 13명이 추가 확진돼 49명이다. 인천 남동구 가족 및 지인과 관련, 누적 확진자는 총 73명이 발생한 상태다.

경기도 연천군 군부대 훈련병과 관련, 접촉자 조사 중 2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70명이다.

충북 제천시 김장 모임과 관련, 25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13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4명이다.

충북 청주시 당구장 선후배 모임과 관련해, 23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17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8명이다.

충남 공주시 푸르메요양병원과 관련, 접촉자 조사 중 5, 격리 중 21명이 추가 확진되어 현재까지 총 41명이 확진됐다.

이밖에도 전북 군산시 지인 모임 관련, 24명 확진, 부산, 울산 장구 강습과 관련, 확진자는 총 89명이다.

경남 진주시 단체연수와 관련해, 27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61명이다.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 단란주점과 관련해서도 8명이 추가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총 22명으로 늘었다.

중앙방역대책본부 관계자는 연말연시 행사·모임뿐만 아니라 서로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불요불급한 모임과 약속을 미루고 집에 머물러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개인정보 담긴 '용인시 3개 구청 공문서' 수천 장, 고물상 '폐지 더미서 발견'
  • 수원 라마다프라자 호텔 5층서 불... '인부 1명 사망, 투숙객 139명 대피'
  • 경기 289명, 인천 32명 신규 확진...경북 BTJ 열방센터 방문 경기도민에 '행정명령'
  • 파주 지하철 3호선 연장 사업 탄력···2023년 말 공사 착공
  • “검찰청법 폐지해 수사·기소 분리해야”···與 위원들 ‘공소청 법안’ 발의
  • 인천시, 내년 1월부터 하수도 요금 10% 인상...20톤 사용자 월 8300원→ 91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