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고양국제꽃박람회 기간 ‘해외 자매·우호도시 홍보관’ 운영
상태바
고양시, 고양국제꽃박람회 기간 ‘해외 자매·우호도시 홍보관’ 운영
  • 이종훈 기자  jhle258013@daum.net
  • 승인 2024.05.02 17: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00만 이상 예산, 우호도시서 투자
美 마우이카운티 등 14개 도시 소개
열대꽃·하와이 꽃목걸이 전시 ‘눈길’
고양특례시가 ‘해외 자매·우호도시 홍보관’을 2024고양국제꽃박람회 기간동안 화훼산업관에서 운영한다. (사진제공=고양시청)
고양특례시가 ‘해외 자매·우호도시 홍보관’을 2024고양국제꽃박람회 기간동안 화훼산업관에서 운영한다. (사진제공=고양시청)

| 중앙신문=이종훈 기자 | 고양특례시가 ‘해외 자매·우호도시 홍보관’을 2024고양국제꽃박람회 기간(4월 26일~ 5월 12일)동안 화훼산업관에서 운영한다.

2일 시에 따르면2023년에 이어 2년 연속 추진한 ‘해외 자매·우호도시 홍보관’은 해외도시의 대표 화훼 및 예술품을 전시함으로써 도시 간 협력관계를 강화하고 시민들에게 자매·우호도시를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홍보관 전시에는 총 2500만원 이상의 예산을 해외 자매·우호도시에서 투자했다. 홍보관에는 ▲미국 마우이카운티 ▲미국 샌버나디노시 ▲중국 빈저우시 ▲일본 하코다테시가 참여했으며, 7개국 14개 도시를 소개하는 코너를 마련했다.

미국 마우이카운티는 열대꽃과 하와이 꽃목걸이를 전시했으며, 하와이 자연풍경 배경 앞에서 많은 시민들이 사진을 찍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마우이 디자인팀이 방문해 전시물을 연출해 완성도를 높였다.

미국 샌버나디노시는 미국 시민들이 직접 제작한 유화와 홍보물을 전시했고, 전시품을 본 프레드 정 풀러턴 부시장은 “같은 캘리포니아주에 있는 샌버나디노시 작품을 봐서 반갑다”고 소감을 밝혔다. 

중국 빈저우시는 자매·우호도시 통합관과 함께 별관 부스를 마련했고 빈저우시 시화인 중국 장미를 전시해 풍성함을 더했다. 

일본 하코다테시는 시화 진달래와 하코다테 관광지를 소개하며 시민들에게 도시를 홍보했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홍보관을 방문해 “2024고양국제꽃박람회 해외 자매·우호도시관 화훼 전시를 축하한다”고 축전을 남겼다.

한편, 고양특례시는 경기북부 최초 경제자유구역 후보지로 선정돼 올해 하반기 경제자유구역 최종 지정을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오늘 날씨] 경기·인천(31일, 금)...구름 많다가 흐려져, 토요일 ‘비’ 소식
  • [오늘 날씨] 경기·인천(8일, 토)...낮까지 비 ‘최대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