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호 후보-선거운동원, ‘殺身成仁’
상태바
박용호 후보-선거운동원, ‘殺身成仁’
  • 박남주 기자
  • 승인 2020.04.05 11: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 현장서 할머니·아동 4명 구조
유세 장소 이동 중 ‘불속’ 뛰어들어
주위 사람들로부터 ‘분홍천사’ 극찬
사진은 화재가 진압된 뒤, 구조된 아동과 이웃 주민이 망연자실(茫然自失)한 표정으로 현장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박용호 후보 캠프)
사진은 화재가 진압된 뒤, 구조된 아동과 이웃 주민이 망연자실(茫然自失)한 표정으로 현장을 둘러보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박용호 후보 캠프)

국회의원 후보와 선거운동원들이 유세 이동 중 화재 현장을 목격, 인명 구조에 나서 화제가 되고 있다.

파주乙 미래통합당 박용호 후보는 지난 4일 선거운동원들과 문산에서 유세를 마치고 적성면으로 이동하다 석현리 274-1 가옥을 지나던 중 화재현장을 발견, 가던 길을 멈추고 화제진압에 합류했다.

박 후보는 즉시 인명 피해 우려를 염려해 선거운동원들을 화재현장에 투입한 후, 119에 신고했다.

화재 현장에 산업용 가스통 2개가 있어 사태의 심각성을 인식한 선거운동원들이 ‘불이야’라고 외친 뒤, 주저없이 불속에 뛰어들어 화재를 미처 알지 못하고 있던 여아(女兒) 2명과 남아(男兒) 1명을 구했다.

같은 시각 화재 현장 뒷집에서 김치를 담구고 있던 할머니 역시 화재를 인지 못해 큰 사고를 당할 뻔 했으나, 선거운동원들에 의해 무사히 구조됐다.

자칫 큰 인명사고로 이어질 뻔 했던 화재현장을 박 후보와 선거운동원들이 살신성인(殺身成仁)의 기지를 발휘해 주위 사람들로부터 ‘분홍천사(미래통합당 유니폼 색상)’란 극찬(極讚)을 받아 귀감(龜鑑)이 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한국문화해외교류협회 서울경기지회장에 김완수 교수 위촉
  •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서 7월부터 ‘순찰 로봇’ 운영
  • 하남시 교산 신도시 교통대책 확정···“5철·5고·5광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