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천국 경기도’, 바이오 분야 (예비)창업자에 입주공간 등 제공
상태바
‘스타트업 천국 경기도’, 바이오 분야 (예비)창업자에 입주공간 등 제공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4.05.10 08: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0일까지 경기바이오센터 개방형 창업공간 입주기업 총14개사 모집
경기도가 바이오 분야 (예비)창업자를 위해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는 내용의 ‘경기 바이오 스타트업 랩 운영 프로그램’을 올해부터 추진한다. 사진은 ‘경기 바이오 스타트업 랩 운영 프로그램’ 홍보 포스터. (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가 바이오 분야 (예비)창업자를 위해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는 내용의 ‘경기 바이오 스타트업 랩 운영 프로그램’을 올해부터 추진한다. 사진은 ‘경기 바이오 스타트업 랩 운영 프로그램’ 홍보 포스터. (사진제공=경기도청)

| 중앙신문=김유정 기자 | 경기도가 바이오 분야 (예비)창업자를 위해 입주공간 등을 지원하는 내용의 경기 바이오 스타트업 랩 운영 프로그램을 올해부터 추진한다.

10일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 따르면, 10(오늘)부터 내달 10일까지 약 한달 동안 경기 바이오 스타트업 랩 운영 프로그램참여 기업을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10월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벤처스타트업 비전 선포 및 상생협약식에서 경기도 스타트업 천국을 표명함에 따라 바이오 분야의 (예비)창업자를 위해 신설했다.

수원 광교에 있는 경기바이오센터 내 연면적 933(282) 규모의 바이오 스타트업 랩을 조성해 기업당 전용공간 26.4(8)의 사무공간과 연구 공간, 공용 회의실 및 휴게공간, 네트워킹 시설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올해는 총 14개 사의 입주기업을 모집한다. 바이오산업 분야에서 우수기술을 보유한 전국 예비창업자 및 창업 7년 미만 기업에 창업 입주공간, 연구실 초기 세팅지원과 경과원의 맞춤형 코칭, 컨설팅, 연구장비 활용, 시험 분석 등 다양한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광교의 우수한 교통 편의성, 주변 시세 대비 저렴한 연구실 사용료와 경기바이오센터 내 보유 기반 시설을 손쉽게 사용할 수 있어 초기 창업자나 창업을 앞둔 기업에 많은 이점이 있을 전망이다.

내년에는 입주기업의 수요를 반영해 시제품 제작 지원, 특허 및 인허가 지원 등을 추가한 선택형 프로그램 구성으로 조금 더 면밀하게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 기업은 선정평가를 거쳐 오는 8월부터 경기바이오센터 개방형 창업공간에 입주하며, 입주 기간은 최초 2년이다. 연장을 원할 경우 평가에 따라 1회 연장(2) 계약이 가능하다. 올해는 입주 공간 조성의 사유로 최대 45개월 입주할 수 있다.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경기도 누리집 혹은 이지비즈에서 공고문 및 신청서 등 관련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 후 G-PMS(pms.gbsa.or.kr)에 내달 10일까지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지원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공고문을 참조하거나, 경기도 바이오산업과 또는 경과원 바이오산업본부 바이오스타트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태성 바이오산업과장은 예비·초기 바이오 스타트업 기업의 성장을 촉진하고 기술사업화 성공률을 제고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