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프라이부르크 전망대·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 축…관광명소 자리매김 기대”
상태바
수원시의회 "프라이부르크 전망대·광교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 축…관광명소 자리매김 기대”
  • 권영복 기자  webmaster@joongang.tv
  • 승인 2019.03.24 17: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의회는 ‘광교호수공원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및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식에 참석해 테이프컷팅을 하고 있다. /수원시의회 제공

| 중앙신문=권영복 기자 | 수원시의회 의원들은 지난 21일 ‘광교호수공원 프라이부르크 전망대 및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식에 참석해 시설을 둘러보고 관계자를 격려했다.

이날 개관식을 가진 프라이부르크 전망대는 세계적 생태도시인 독일 프라이부르크(Freibrug)시의 전망대를 본뜬 나선형 전망대로 연면적 345㎡, 높이 33m 규모의 지상 3층 구조에 전망층·전시실·카페 등을 갖췄다. 또한 전망대 옆 생태환경체험교육관은 연면적 308㎡에 지상 1층으로 건립돼 체험교실 2개소와 소교육실·전시홀 등을 갖췄으며 향후 생태체험·환경교육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게 된다.

교통건설체육위원회 김미경 위원장은 “아름다운 경치를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는 전망대와 생태환경체험교육관 개관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시민들과 국내외 방문객에게 사랑받는 수원의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조명자 의장은 “전망대는 그동안 쌓아온 프라이부르크시와의 우정을 나타내는 상징물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자매도시의 다양한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해 시민들의 복리향상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내일 날씨] 경기·인천(21일, 일)...천둥·번개 동반, 곳에 따라 강하고 많은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