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유도단 김임환 선수...2019 독일 그랜드슬램에서 은메달
상태바
한국마사회 유도단 김임환 선수...2019 독일 그랜드슬램에서 은메달
  • 과천=권광수 기자  729272@joongang.tv
  • 승인 2019.02.28 15: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과천=권광수 기자 | 한국마사회 소속 유도단 김임환 선수(66kg급)가 최근 독일 뒤셀도로프에서 열린 2019 독일 그랜드슬램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임환 선수. /한국마사회 제공

김 선수는 1,2회전에서 제레바 안드레(슬로베니아), 프리아베 미하일(러시아)를 모두 누르기 한판승으로 3회전에 진출했다. 3회전 상대인 시트바빈 아트욤(우즈베키스탄)은 안다리걸기 절반승으로, 4회전에선 쿠아노브 요셉(카자흐스탄)을 상대로 업어치기 절반승을 거두며 8강 진출에 성공했다. 8강에서 사미로브 야컵(러시아) 선수를 업어치기 절반승으로 이기고 결승에 진출했으나 마루야먀 요시호(일본) 선수에게 허벅다리걸기 절반패를 당하며 값진 은메달을 수확했다.김 선수는, 지난해 11월 '회장기 전국유도대회'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며 국가대표로 발탁되기도 했다.

한국마사회 유도단은 유도계의 엘리트라고 불리며 2019년 국가대표 선발전 1차에서 김임환, 이승수, 이희중, 김재윤, 김민정 5명의 선수를 배출한 바 있다.

김민정 선수(+78kg)도 지난 2월 9일부터 2일간 열린 파리 그랜드슬램 여자 78kg이상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칼라니나 옐리자베타(우크라이나)를 상대로 허리채기 절반과 누르기 절반을 묶어 한판승을 거두며 동메달을 획득했다.

과천=권광수 기자
과천=권광수 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