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경기도 이음 일자리’ 사업 참여기업 오는 19일까지 모집...인건비 50% 지원
상태바
경기도일자리재단, ‘경기도 이음 일자리’ 사업 참여기업 오는 19일까지 모집...인건비 50% 지원
  • 강상준 기자  sjkang14@naver.com
  • 승인 2024.04.15 08: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64세 이하 도민채용 시 '인건비 지원하는 사업'
모집인원 지난해 250명서 올해 700명으로 확대해
경기도와 경기도일자리재단은 베이비부머세대가 지역사회·기업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경기도 이음 일자리 사업’을 운영한다. (사진제공=경기도일자리재단)
경기도와 경기도일자리재단은 베이비부머세대가 지역사회·기업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경기도 이음 일자리 사업’을 운영한다. (사진제공=경기도일자리재단)

| 중앙신문=강상준 기자 | 경기도와 경기도일자리재단은 베이비부머세대가 지역사회·기업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경기도 이음 일자리 사업을 운영한다.

15일 도에 따르면, 올해 4년 차를 맞은 이음 일자리사업은 도내 참여기업과 베이비부머 구직자를 연결해 적극적인 고용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40~64세 이하의 경기도민채용 시 인건비 50%가 지원된다.

기업은 고용지원금 혜택을 받아 다양한 인력 확보 및 인력난 해소를 통해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다. 또 지역사회의 경제 활성화와 베이비부머의 일 경험을 통해 삶의 질 향상이 기대된다.

도내 5인 이상의 중소기업, 중견기업, 사회적기업이 이음 일자리사업에 참여할 수 있으며, 지난 8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잡아바 어플라이(apply.jobaba.net)’에서 신청을 받고 있다.

참여기업은 신규 채용되는 베이비부머 근로자 1인당 3개월간 총 360만원(120만원 x 3개월)의 고용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재단은 추후 공고를 통해 이음 일자리사업의 근로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심사를 거쳐 선정된 기업은 자체 채용 또는 경기도일자리재단에서 운영 중인 기업 특성과 직무를 분석한 맞춤형 근로자 매칭 시스템으로 적합한 인재를 연결하고 꾸준한 관리 및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지난해 이음 일자리사업의 정규직 전환율은 76%로 높은 성과를 보였다. 이에 올해는 지원 인원이 700명으로 대폭 확대되어, 베이비부머와 기업이 일 경험과 인력난 해소를 통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본 사업에 관심있는 기업은 경기도일자리재단 누리집을 통해 공고를 확인할 수 있다. 사업에 대한 더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서부사업본부 서부광역사업팀(031-270-9941)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