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계양구, 기후위기 취약계층·지역 지원사업 5년 연속 선정..1억6000만원 국비 확보
상태바
인천 계양구, 기후위기 취약계층·지역 지원사업 5년 연속 선정..1억6000만원 국비 확보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4.04.01 15: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계양구가 환경부가 시행하는 ‘기후위기 취약계층·지역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1억 6000만원의 국비를 지원받는다. 사진은 계양구청 전경.(사진=중앙신문DB)
인천 계양구가 환경부가 시행하는 ‘기후위기 취약계층·지역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1억6000만원의 국비를 지원받는다. 사진은 계양구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이복수 기자 | 인천 계양구가 환경부가 시행하는 기후위기 취약계층·지역 지원사업공모에 선정돼 16000만원의 국비를 지원 받게 됐다.

1일 계양구에 따르면, 구는 올해로 5년 연속 공모에 선정돼 기후위기 취약계층과 지역을 대상으로 필요한 맞춤형 사업을 발굴해 활발하게 추진 중이다.

올해는 2개 사업 선정으로 총 330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관련 사업을 추진해 기후변화에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주요 사업은 건물 안 열 유입을 차단해 실내 온도를 저감하고 냉방 효율을 높이는 차열페인트(쿨루프·쿨월) 시공 사업(6개소, 13천만원), 공원 야외시설에 그늘막 설치 등 폭염대응 쉼터 조성 사업(1개소, 2억원)이다.

구는 지구온난화 등 이상기후에 취약한 어린이와 노인,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폭염과 한파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어린이집 및 취약 가구 등 총 6개소에 쿨루프쿨월 차열페인트를 시공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