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봤다] 활짝 핀 봄의 전령, 천연기념물 구례 화엄사 ‘홍매화’
상태바
[사진으로 봤다] 활짝 핀 봄의 전령, 천연기념물 구례 화엄사 ‘홍매화’
  • 오기춘 기자  okcdaum@hanmail.net
  • 승인 2024.03.22 09: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 중앙신문=오기춘 기자 |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화엄사 홍매화는 지난달 19천연기념물로 지정됐다. 이 홍매화의 수령은 300년이 넘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천연기념물 지정 공식 명칭은 구례 화엄사 화엄매이며, 화엄사 홍매화 개화 시기는 3월 중순부터 3월 말까지가 절정이라고 전해진다.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화엄사 홍매화가 21일 오전 10시30분께 활짝 펴 상춘객들의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오기춘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밀과 보리가 춤춘다' 제2회 양평 밀 축제 개회식 열고 3일간 일정돌입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오늘 날씨] 경기·인천(31일, 금)...구름 많다가 흐려져, 토요일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