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심’ 안으로 들어온 팔당댐 일대, 흐리고 미세먼지 '보통'
상태바
‘여심’ 안으로 들어온 팔당댐 일대, 흐리고 미세먼지 '보통'
  • 이승렬 기자  seungmok0202@nwtn.co.kr
  • 승인 2023.12.09 12: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전 11시20분께 고석용 작가의 작품 ‘여심’ 뒤로 보이는 남양주시 조안면 팔당댐 주변이 흐린 가운데, 미세먼지가 낀 듯 온통 뿌옇게 보이고 있다. (사진=이승렬 기자)
9일 오전 11시20분께 고석용 작가의 작품 ‘여심’ 뒤로 보이는 남양주시 조안면 팔당댐 주변이 흐린 가운데, 미세먼지가 낀 듯 온통 뿌옇게 보이고 있다. (사진=이승렬 기자)

[중앙신문=이승렬 기자] 9일 오전 1120분께 고석용 작가의 작품 여심뒤로 보이는 남양주시 조안면 팔당댐 주변이 흐린 가운데, 미세먼지가 낀 듯 온통 뿌옇게 보이고 있다.

수도권기상청은 이날 경기·인천지역은 구름 많다가 낮부터 대체로 맑겠다며 당분간 기온이 높아 포근하겠고, 인천·경기서해안을 중심으로 강한 바람이 분다고 예보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13~16도로 예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