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1조5000억 규모 포천양수발전소 건설 ‘가속’...하반기 예정구역 지정고시
상태바
포천시, 1조5000억 규모 포천양수발전소 건설 ‘가속’...하반기 예정구역 지정고시
  • 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 승인 2023.06.14 18: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과 고용 등 경제유발 효과 기대
시, 이동면 도평리 일원 2027년 착공
포천에 들어설 양수발전소 건설사업이 속도를 낸다. (사진제공=포천시청)
포천에 들어설 양수발전소 건설사업이 속도를 낸다. 사진은 이동면 도평리 일원에 들어설 양수발전소 조감도. (사진제공=포천시청)

| 중앙신문=김성운 기자 | 포천에 들어설 양수발전소 건설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15000억원 규모 포천양수발전소 건설사업이 올해 하반기 본격적인 건설사업 시작을 위한 전원개발사업 예정구역으로 지정고시될 전망이다.

14일 시에 따르면, 포천양수발전소는 설비용량 700규모로 이동면 도평리 일원에 건설될 예정이다포천양수발전소 건설사업은 지난해 2월 공공기관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하고, 양수발전 전기사업허가를 취득했다. 이어 3월에는 산업통상자원부에 전원개발사업 예정구역 지정을 신청했다. 예정구역 지정고시는 지난해 9월 이뤄질 것으로 예상됐지만 관련법 개정의 필요성이 제기돼 지연됐다.

각종 행정절차는 진행 중으로 기존에 계획된 2027년 착공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양수발전소 건설을 위한 종합설계용역 및 건설로 수몰될 국도47호선의 도로 이설을 위한 환경영향평가가 진행 중이다.

시는 양수발전소 조성으로 생산 16890여 억원, 고용 7980여 명, 소득 2910여 억원, 부가가치 5140여 억원에 달하는 경제유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양수발전소 건설로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새로운 성장동력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한수원의 토지보상, 이주대책 등 사업 추진에 필요한 행정지원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