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교, 폭우 피해 많은 여주·양평 “다음 주 내 특별재난지역 선포 이끌어 낼 것”
상태바
김선교, 폭우 피해 많은 여주·양평 “다음 주 내 특별재난지역 선포 이끌어 낼 것”
  • 장은기 기자  jangeungi15@gmail.com
  • 승인 2022.08.18 11: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선교 국회의원(여주·양평, 국민의힘)이 폭우 피해가 많은 여주·양평 지역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다음 주 내까지 이끌어 내겠다고 자신했다. (사진=김선교 의원 페이스북)
김선교 국회의원(여주·양평, 국민의힘)이 폭우 피해가 많은 여주·양평 지역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다음 주 내까지 이끌어 내겠다고 자신했다. (사진=김선교 의원 페이스북)

김선교 국회의원(여주·양평, 국민의힘)이 폭우 피해가 많은 여주·양평 지역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다음 주 내까지 이끌어 내겠다고 자신했다.

김 의원은 18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 글에 요즘 폭우로 막심한 피해를 입은 여주·양평의 현장을 방문해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대책을 마련하는 시간을 갖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김선교 의원은 저 김선교는 기록적인 폭우가 여주·양평에 쏟아진 이후 피해 상황을 면밀히 파악하기 위해 불철주야 현장을 방문하고, 조속한 시일 내에 복구를 완료하기 위한 정부의 지원을 강력히 요청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초유의 집중호우로 주민들의 낙심이 크실 줄 잘 알고 있다여주와 양평의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이끌어내기 위해 매 순간 사력을 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여주와 양평지역에는 지난 8일과 9일 기록적인 폭우가 내려 많은 피해가 발생한 상태다. 또 여주시의회와 양평군의회도 12일과 17일 각각 피해지역에 대해 재난지역 선포를 촉구하는 건의문을 채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