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2차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 지급 결정..규모·대상 결정해 4월중 지원
상태바
여주시, 2차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 지급 결정..규모·대상 결정해 4월중 지원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22.03.03 20: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가 계속되는 사회적거리두기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 ‘2차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지원금 지금 결정은 여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이 이항진 여주시장에게 정책건의로 이루어졌다. (사진=이항진 시장 페이스북)
여주시가 계속되는 사회적거리두기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 ‘2차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지원금 지금 결정은 여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이 이항진 여주시장에게 정책건의로 이루어졌다. (사진=이항진 시장 페이스북)

여주시가 계속되는 사회적거리두기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 ‘2차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지원규모와 대상은 현재 검토 중으로, 이르면 다음 달 안으로 지원된다.

3일 시에 따르면, 이날 여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이 이항진 여주시장에게 여주시 소상공인에게 경영안정지원금을 시비로 자체 지급하는 것을 요청했고, 이 시장은 그 자리에서 즉각적인 결정을 내리면서 추진되게 됐다.

여주시는 지난 20206월 코로나19로 인한 민생안정 대책을 마련해 소상공인 경영안정지원금 약 25억원을 자체적으로 집행했으며, 2021년에는 지역화폐 발행규모를 총 420억원으로 확대하고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례보증 융자 지원을 위해 11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여주시 관계자는 현재 확진자가 폭증하는 위급한 상황과 지속되는 사회적거리두기로 대부분 어려움에 처해 있는 소상공인들의 고통을 고려해 여주시의원들의 요청을 받아들임으로써 이번 제2차 민생안정 대책을 결정하게 됐다정부의 손실보상 및 방역지원금과는 별도의 자체 예산을 마련해 관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게 경영안정지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지급 규모와 지원 대상 등은 빠른 시일 내로 검토해 발표할 예정이며, 이르면 4월 중 지급할 계획이다.

이항진 시장은 코로나19 팬데믹이 2년 넘게 지속되면서 많은 소상공인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음을 잘 알고 있다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덜기 위한 여러 정책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