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재명 소상공인 손실보상’ 수용···100조원 규모 ‘코로나19 재정대책’ 조성
상태바
민주당 ‘이재명 소상공인 손실보상’ 수용···100조원 규모 ‘코로나19 재정대책’ 조성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1.12.15 13: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소상공인 감염병 긴급대응기금 추진
‘국가재정법·감염병예방법개정안‘ 곧 발의
윤호중 '선보상·선지원' 등 제도개선 시급
국민 위한 백신 부작용 국가책임제 논의
더불어민주당은 자당 소속 이재명 대선 후보가 ‘코로나19’ 비상 대응 방안을 수용, 병원을 비롯한 소상공인들의 손실보상을 위한 감염병 긴급대응기금 조성에 나섰다.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은 자당 소속 이재명 대선 후보가 ‘코로나19’ 비상 대응 방안을 수용, 병원을 비롯한 소상공인들의 손실보상을 위한 감염병 긴급대응기금 조성에 나섰다.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은 이재명 대선 후보가 ‘코로나19’ 비상 대응을 요구한 병원을 비롯한 소상공인들의 손실보상을 위한 감염병 긴급대응기금 조성을 추진키로 했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15일 선대위 회의에서 이같이 밝히고 "소상공인 손실보상과 금융지원, 지역화폐 등 내년도 소상공인 지원 대책과 함께 모두 100조원 규모의 ‘코로나19 재정대책’을 세우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이 같은 방안을 국회에서 논의키 위해 국가재정법과 감염병예방법개정안을 조만간 발의할 예정"이라며 "당 내에서의 논의를 위해 당론추진 절차를 밟겠다"고 부연했다.

윤 원내대표는 "인원제한에 따른 손실보상을 위한 법 개정도 필요하고, 나아가 '선보상·선지원'까지 여야가 머리를 맞대고 제도개선을 논의해야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백신 부작용에 대한 국민들의 우려를 해소키 위해 백신국가책임제도 논의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GM 부평2공장 연내 폐쇄 결정...인천 지역경제 요동
  • 화성시, 경기도 지방세 체납정리 평가 ‘우수기관’ 선정
  • 화성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운영체계 개편 나섰다
  • [카드뉴스] ‘오늘의 동두천시는’
  • [포토] 어린이날 맞은 에버랜드
  • 하스피아, 화성시에 고주파의료기 10대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