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글로벌 다문화 특성화학교 한국어 능력 향상 큰 도움
상태바
수원 글로벌 다문화 특성화학교 한국어 능력 향상 큰 도움
  • 권영복 기자  bog0170@naver.com
  • 승인 2021.03.23 17: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6년째 운영…現 8개교 선정
다문화가정 학생 대상 한글 교육
실력 빠르게 늘고 만족도 높아
글로벌 다문화특성화학교 세류초등학교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글로벌 다문화특성화학교 세류초등학교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수원시 글로벌 다문화특성화학교에서 한국어 교육을 받은 다문화가정 학생들의 한국어 능력이 큰 폭으로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8개 글로벌 다문화특성화학교에서 한국어 교육을 받은 다문화가정 학생 60명의 한국어능력평가 평균 점수는 5229점에서 11285점으로 56점 올랐다. 듣기·읽기·쓰기·말하기 등 4개 영역을 평가하는 한국어능력평가는 400점 만점이다.

수원시는 20162월 수원교육지원청, 경기대와 다문화 특성화 학교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6년째 글로벌 다문화특성화학교를 선정해 운영하고 있다.

2016년 지동·세류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참여 학교가 지속해서 늘어나 2019년에는 8개 초등학교에서 글로벌 다문화 특성화학교를 운영했다.

올해도 지난 2월 공모를 거쳐 지동초 세류초 남수원초 매산초 화홍초 수원초등학교 등 6개 학교를 선정했다.

선정 학교에는 사업 내용·학교 규모에 따라 2400~4000만 원을 지원한다. 각 학교는 학교 여건·특성에 맞는 다양한 다문화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다문화특성화학교는 다문화가정 학생들이 어려움을 겪는 언어소통 문제 해소를 위해 다문화특별학급’, ‘무학년제 한국어 교실등을 운영하고, 이중언어 교육도 한다.

맞춤형 한국어 집중교육 과정 덕분에 다문화 학생들의 한국어 실력은 빠르게 늘고 있다. 프로그램에 대한 학생들의 만족도도 높은 편이다.

또 특기적성교육, 상담교실 등을 운영하고, 한국 원주민 아이들과 다문화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질 수 있도록 어울림 교육을 진행한다.

사업협력 기관인 경기대다문화교육센터의 성과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글로벌 다문화특성화학교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들의 만족도는 94.2%에 달했다(매우 만족 67.1%, 만족 27.1%).

참여 학생들의 자존감도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프로그램 참여 후 훌륭한 사람이 돼야겠다고 생각한 학생의 비율은 76.8%, ‘나 자신을 소중하게 생각하게 됐다는 학생은 81.2%였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다문화가족 학생은 잘 하지 못해도 선생님이 칭찬을 해주셔서 좋았다고 말했고, 또 다른 학생은 즐겁게 공부하면서, 즐겁게 배울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수원시 관계자는 다문화 가정 학생은 가정환경, 이주 배경 등에 따라 언어습득 정도 차이가 커서 학생 한 명 한 명을 세심하게 파악하고, 그에 따른 맞춤형 교육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다문화 특성화학교로 선정된 6개 학교가 학교별 여건과 특성에 맞는 내실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복숭아를 먹으면 예뻐진다
  • 경기 광역의원(도의원) 당선인 명단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3일, 목)···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7일, 월)···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 화성시, 이주배경 아동 청소년들 ‘편의점서 손쉽게 도시락 지원받아요’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6일, 일)···곳에 따라 ‘소나기’ 최대 6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