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첫 여론조사 역전 결과에 “일희일비하지 않고 계속 최선 다하겠다"
상태바
주호영, 첫 여론조사 역전 결과에 “일희일비하지 않고 계속 최선 다하겠다"
  • 장민호 기자
  • 승인 2020.08.14 12: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당은 야당과 협치는 안중에도 두지 않았던 게 아닌지 돌아봐 주길 부탁한다"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14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장민호 기자)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14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장민호 기자)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창당 이후 처음으로 여론조사에서 더불어민주당에 앞선 결과가 나온데 대해 “일희일비하지 않고 계속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14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어제 탄핵 이후 처음으로 저희 당 지지율이 민주당 지지율을 추월했다는 여론조사가 하나 나왔다"면서 "거대 여당의 힘으로 독주하고 밀어붙이면서 국민과의 소통에 소홀함이 없었는지, 야당과 협치는 안중에도 두지 않았던 게 아닌지 돌아봐 주길 부탁한다"고 강조했다.

전날 리얼미터 조사결과 통합당 지지율은 36.5%로, 창당 후 최고치를 경신하며 오차범위 내인 3.1%p 차로 민주당을 추월한 바 있다.

이어 "당 차원의 수해복구 지원과 병행해서 다음 주부터 결산 국회가 시작되는데, 민생을 돌보는 국회가 될 수 있도록 야당에 부여된 역할과 책임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단독] 여주시민축구단 K4 “나오지 않는 선수 급여 유용”...결국 “해체”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與野, 정당 지지율 갈수록 격차 심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