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원신동, 군부대과 주거환경 정비
상태바
고양시 원신동, 군부대과 주거환경 정비
  • 이종훈 기자  jhle2580@hanmail.net
  • 승인 2019.10.24 17: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덕양구 원신동에서 태풍 피해 농가를 돕기 위해 군장병들이 지난 23일 나섰다.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비닐하우스 농가를 위해 원신동 인근 제30사단 제115대대가 대민활동에 나선 것이다. (사진제공=고양시청)

| 중앙신문=이종훈 기자 | 고양시 덕양구 원신동에서 태풍 피해 농가를 돕기 위해 군장병들이 지난 23일 나섰다.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비닐하우스 농가를 위해 원신동 인근 제30사단 제115대대가 대민활동에 나선 것이다.

태풍은 팔순 독거노인의 유일한 생활터전이었던 비닐하우스를 무너뜨렸다. 비닐하우스를 재건하고 생활 폐기물을 처리하는 데 군 장병 10명과 공무원 3명, 1톤 화물 차량 2대가 동원됐다. 트럭이 수차례에 걸쳐 폐기물적환장에 옮긴 생활 폐기물은 10여 톤에 이르렀다.

비닐하우스의 거주자였던 노인은 당장 잠잘 공간도 마땅치 않았으나 장병들의 도움으로 시름을 덜게 됐다.

현장을 지휘한 박도규 상사는 “흙먼지와 악취가 진동하는 열악한 작업 환경이었지만 고통 받고 있는 지역주민의 아픔을 덜어드리게 돼 매우 보람 있는 하루였다. 앞으로도 대민지원 등 지역의 궂은일에 솔선수범하는 군인이 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